여러분도 혹시 자녀만을 위한 인생을 살고 계신가요?

Prof 0 365 06.01 03:46

여러분 안녕하세요.
저는 해외생활 9년차이면서 대학교수로 일하고 있습니다.
아직 긴 해외생활은 아니지만 한국을 떠난 이후 현재 3번째 나라에 거주 중이죠.

이 글은 교민 1세대분들을 위해 쓰는 글입니다. (혹은 유학생)

혹시 여러분은 꿈이 있으신가요? 자녀를 위한 계획 말고, 온전히 여러분 자신을 위한 꿈이요.
저는 물론 해외에서 젊은 학생들을 상대하지만, 10년 가까이 여러 부류의 교민들을 대하다 보니
안타깝게 여겨지는 부분이 있어 이렇게 글을 써 봅니다.

한국생활보다는 해외생활이 더 괜찮다는 결정 하에 여러분이 현재 해외에 계신 것이지만,
타지 생활이 녹록지 않은 듯 합니다.

여러 이유가 있겠지만, 언어문제가 여전히 제일 크죠
(
곰곰이 생각해 보면, 인종차별로 보이는 것 중 상당수가 언어차별입니다)

해외에 오래 거주하면 언어문제는 자연스럽게 많이 해소가 되는 듯 합니다만,
충분한가요?
일상대화도 어느 정도는 가능하고, 한국에 있는 친구들이 보기에는 우리의 영어가 유창해 보이지만
솔직히 아직 여전히 어렵고 못 알아들을 때도 많죠?

언어는 단순히 의사소통만을 위한 게 아닙니다.
우리의 사상이나 철학을 담을 수 있는 것은 물론이고, 대부분의 정보도 언어를 매개체로 이동합니다.
그래서 literacy 가 중요한 겁니다. 한국에서는 이것을 '문해력'이라고 쓰고 있더라고요.

결국 우리가 이 사회에서 제한을 받는 것도 이 문제와의 가장 관련이 깊습니다.
통계적으로도 문해력의 차이는 사회에서의 영향력차이와 직접적인 상관관계를 가지는 것으로 나타납니다.

저는 오늘 이 부분을 말하고 싶은 겁니다.

교민 1세대의 언어문제는 완전한 해결이 너무 어려워 보여서 적당한 수준에 도달했다고 생각하면,
웬만하지 않고는 더 이상 노력을 하지 않는 경우가 많습니다.

하지만 다시 생각해 봐야 합니다.
저는 경영학과 교수이지만 한국학생들과 영어와 관련된 커뮤니티를 오랫동안 운영했습니다.
다행히 성과가 좋다 보니, 학생이 아닌 주변 교민들도 참여하게 되었죠.

그리고 저도 예상치 못한 놀라운 변화들이 나타나기 시작했습니다.
교민들의 영어실력만 바뀐 것이 아니라 이 분들의 삶이 통째로 변하는 것을 눈으로 직접 확인 했습니다.
이 변화의 중심에는 그 동안 없었던, 혹은 잊고 지내던 본인들의 ''이 있었습니다.
자녀들에게 양보한 우리의 인생이었던 거죠. 이 변화의 시작은 영어였습니다.

또한 부모들의 활기찬 모습과 나이에 상관없는 자신들의 역량 발휘는 자녀들에게도 큰 자극과 동기부여가 됨은 물론이었습니다.

단순한 의사소통만을 위한 외국어가 아닌 높은 문해력을 다루는 영어공부는 
생각보다 어렵지 않습니다. (문해력을 키우기 위한 공부는 일상 대화도 유창하게 만들어 줍니다) 그리고 생각보다 재미있습니다.
덤으로 철학적인 사고와 논리력이 증대되는 것을 느끼실 수 있을 겁니다.
첨부한 파일은 영어의 깊은 이해를 통한 문해력 증대에 효과가 있습니다.

해외에서의 삶이 바뀐다는 의미입니다.

그 도움을 드리고자 파일을 공유합니다.

https://drive.google.com/file/d/0B3t-Ro-8YpYwVTUwWHFNZldHdk0/view?usp=sharing

무료로 공유한다는 이유로 자료의 값어치를 폄하하지 말아 주십시오.
첨부한 책 파일은 현재 한국에서 절찬리에 판매되고 있습니다.
한국에서는 '보통사람들의 글로벌 프로젝트'라는 제목 하에 조금 다른 목적으로 진행 중에 있습니다. (여러분과는 별개입니다)

교민들은 한국에서 판매되는 책을 쉽게 구할 수 없기 때문에 무료로 배부하는 것입니다.
책에 담긴 컨텐츠가 좋기 때문에 대형출판사에서 출간 제의도 받았습니다만
해외 동포를 위해 무료로 공유되는 문제로 계약이 성사되지 않았습니다.
안정적인 판매보다는 공익에 더 비중을 둔 것이죠.
(
미국은 여전히 상업주의가 지배하는 사회이지만, 다른 문화를 가진 나라에 거주하다 보니 ''문제로부터 자유함을 배웠기 때문에 가능한 것 같습니다)

저 역시도 교수가 되기 이전에는 한인슈퍼 종업원, 새벽청소, 스시집 웨이터, 타일러 등으로 일했기 때문에 많은 생각을 할 수 있었습니다.
직업의 귀천을 이야기하는 것이 결코 아닙니다. 우리 선택의 제한성과 관련된 문제를 말하는 것 입니다.

더 쉬운 이해를 돕기 위해 동영상들도 제작 중에 있습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7R9VDTx6NFc
(
링크를 눌러보세요. 현재는 총 9개가 있습니다)
그리고 경우에 따라 본인의 공부 방법과 맞지 않는 분들이 계셔서 다른 버전의 책도 집필 중에 있습니다.
이 책 역시 교민들에게는 무료로 공유하겠습니다.

첨부한 파일은 출판용 버전은 아니기 때문에 예쁘진 않지만, 개별적으로 프린트가 용이하도록 편집을 한 것입니다.
아무쪼록 여러분의 인생을 찾아가시는데 큰 도움이 되길 바랍니다.
생각보다 우리의 인생 무척 깁니다. (100세 시대 아닙니다. bigdata는 우리에게 더 긴 인생을 예고합니다)

또한 이를 통해 우리 교민들의 역량이 증대되어 한국인의 역할이 더 커지길 기원합니다.

이승범 올림

P.S.
커뮤니케이션이 필요하신 분들을 위해 이메일을 공개합니다.
boglish3@gmail.com
어떠한 질문도 좋습니다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073 질문,답변 도움 좀 부탁드릴게요..!!(급) jayolokim 09.18 163
4072 함께해요 한국바로알림서비스 이벤트 진행중 :) 참여하고 갤럭시 탭 받아가세요~! 한국바로알림서비스 09.15 94
4071 함께해요 해외취업&인턴 정보 공유해요~ 제이이0917 09.14 165
4070 찾아주세요 옐로우나이프에 계신 변미자 선생님과 연락하고 싶습니다. 동화책 08.17 199
4069 함께해요 한국 바로 알림 서비스 & 이벤트 동참해요~ 한국바로알리미 07.26 187
4068 질문,답변 캐나다 워홀! 알려주세요 YOOOLO 06.13 400
4067 찾아주세요 BC주에서 현장섭외 및 통번역 해주실 분을 찾습니다. 목수의아들 06.07 304
열람중 함께해요 여러분도 혹시 자녀만을 위한 인생을 살고 계신가요? Prof 06.01 366
4065 질문,답변 한국에서 제과제빵으로 지내는 청년입니다 호밀빵호밀 05.18 441
4064 단체,행사 2017년 7월 YWAM Honolulu DTS 학생 모집 ywamhonolulu 03.13 414
4063 찾아주세요 이민 1~10년차 분을 찾습니다 물사슴 03.07 608
4062 함께해요 A Story of a Hero #9 Frank W. Schofield 청년시대 02.28 424
4061 함께해요 한국인이 알아야 할 영웅이야기 #9 프랭크 스코필드 청년시대 02.28 432
4060 찾아주세요 1943년생이신 이선일 선생님을 찾습니다. 철강쇠 01.17 580
4059 질문,답변 캐나다 컬리지 학과 혹은 직업 질문있어여 damndaniel 01.03 781
4058 단체,행사 한국관련 잘못된 정보를 발견하면 신고해주세요! 청년시대 2016.11.08 691
4057 단체,행사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 코엑스 서울 국제 식품 외식산업전 coex 2016.10.19 731
4056 단체,행사 우리나라를 바로 알리는 한국바로알림서비스! 청년시대 2016.10.13 705
4055 질문,답변 캐나다 이민에 관해 질문이 있습니다. 민져니 2016.09.28 1216
4054 함께해요 ★★ 밴쿠버 아버지의 마음교회 [Burnaby North 지역] ★★ 가시고기 2016.09.24 884
4053 함께해요 회사별 연봉알아보는 사이트 레츠게릿 2016.09.24 1108
4052 Bring Them Home! Let me introduce the MARKI(soldiers of the Ministry o… 서경덕 2016.06.06 1042
4051 찾아주세요 그들을 조국의 품으로!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을 소개합니다. 서경덕 2016.06.06 1245
4050 단체,행사 바른자세 몸살림 운동, 웃음체조 하광자 2016.04.20 1730
4049 단체,행사 혈액암 정보 세미나 하광자 2016.03.24 1670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