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에 발목 잡혀 토트넘도 못가고 국대 차출도 안되는 김민재

진돌배기 0 270 2020.11.10 00:21

[스포츠포럼] 제대로 중국에 발목잡혔다. 김민재(베이징 궈안)는 유력해보였던 토트넘 훗스퍼와의 계약도 무산되고 국가대표 차출도 모두 중국으로 인해 실패했다.


애초에 중국에 갈때부터 이런 문제에 대해 생각하지 않았다면 그건 지나치게 낙관적이었을 것이다.


대한축구협회는 10일 김민재와 박지수(광저우 헝다)가 소속팀 차출 거부로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에 합류하지 못하게 됐다고 밝혔다.


KFA에 따르면 두 선수 소속팀인 베이징 궈안과 광저우 헝다는 '국가 간 이동 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지침에 따라 5일 이상 자가격리를 해야 하는 경우 소속팀이 대표팀 차출을 거부할 수 있다'는 국제축구연맹(FIFA) 규정을 근거로 차출을 거부했다.


하지만 이들 구단 모두 11월 18일 카타르에서 재개하는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에 출전하기 때문에 이런 주장은 '억지'에 가깝다는 게 축구계의 시각이다. 슈퍼리그 포스트시즌 경기가 FIFA가 정한 A매치 기간(11~19일)에 치러지는 점이 두 구단이 차출을 거부하는 진짜 이유로 보인다.


이번 11월 유럽 원정 A매치(멕시코-카타르)는 무려 11개월만에 열리는 A매치로 뜻깊다. 코로나19로 인해 제대로 된 대표팀 구성이 안되다 드디어 대표팀 최정예가 꾸려지는가 했다. 하지만 김민재라는 핵심 선수가 빠지면서 최정예의 꿈은 물건너 갔다.


김민재는 지난 9월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의 토트넘 훗스퍼와 강력하게 연결됐다. 이적이 임박했다는 보도가 잇따랐고 토트넘 뿐만 아니라 이탈리아의 라치오, 네덜란드의 PSV 등이 진지하게 접근했다는 보도도 있었다.


하지만 결국 베이징 궈안 구단은 끝내 김민재를 보내지 않았다. 놔줄 듯 하면서도 끝내 이적하지 못했다. 전북 현대에서 2019시즌을 앞두고 베이징으로 이적할 때 약 70억원의 이적료를 기록했고 1년 반이 지나 이적하려니 베이징 측은 애초 이적료의 약 3배에 달하는 금액을 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적이 불발된 이유는 많겠지만 결국 대부분의 문제가 ‘돈’으로 귀결된다는 점을 생각하지 않을 수 없다.


유럽에 전혀 검증되지 않은 아시아 수비수를 200억원이 넘는 금액을 투자하기엔 유럽구단도 쉽지 않기 때문이다.


관계자들에 따르면 김민재 역시 유럽 이적이 불발되면서 상심이 컸던 것으로 전한다. 대략 3개월 이상을 끈 이적설에 지칠만 하다. 그리고 끝내 이적하지 못한 것 역시 아쉬울 수밖에 없다.


하지만 이 모든 것이 자신이 내린 선택 때문이다. 누구도 중국행을 떠밀지 않았다. 2019 아시안컵 도중에 중국행 얘기가 흘러나와 대표팀보다 자신에게 집중되게 한 것이 김민재였고 팬들 역시 지난 여름 김민재의 이적설이 너무나도 오래 지속돼 팬들도 지쳤다.


김민재는 꼼짝없이 최소한 2020년까지 중국에 있어야하고 국가대표 차출도 불발됐다. 중국이 이처럼 발목을 잡을 것은 누구나 예상했던 문제다. 김민재 이전에도, 이후에도 많은 한국 선수들이 중국을 가며 있어왔던 일이기 때문이다.




[스포츠포럼]  '198억원' 토트넘 유혹하는 베일 이적료.."요즘에 이 금액이면!"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50 생활칼럼 KT 로하스가 꺼낸 진심 “KT와 더 오래 함께하고 싶다” 11월18일 스포츠뉴스 현민이형이야 2020.11.17 278
249 생활칼럼 윤성환 "은퇴 경기 거부? 문자라도 남겼으면…" 11월16일 스포츠뉴스 현민이형이야 2020.11.15 298
248 생활칼럼 안타왕 위력 어디로? 두산의 숙제, 가을이면 작아지는 호미페 11월14일 스포츠뉴스 현민이형이야 2020.11.13 210
247 기타 역대급 '죽음의 조'..독일-프랑스-포르투갈 유로 2020 F조 격돌 진돌배기 2020.11.13 276
246 기타 '분노 조절 실패' 김연경, "피해 안가면 괜찮다"..상대 배려없는 오만함 진돌배기 2020.11.12 267
245 생활칼럼 한국계 美 연방 하원의원 또 탄생했다 이장호 2020.11.11 297
244 생활칼럼 "기 싸움 전혀 안 돼" 최원준 부진, 이대로는 KS 가도 문제다 11월11일스포츠뉴스 현민이형이야 2020.11.10 266
열람중 기타 中에 발목 잡혀 토트넘도 못가고 국대 차출도 안되는 김민재 진돌배기 2020.11.10 271
242 생활칼럼 박병호의 전화 한 통…키움, 이용규 영입 작전 대성공 11월10일 스포츠뉴스 현민이형이야 2020.11.09 215
241 생활칼럼 케인 막히면 손흥민, 손흥민 막히면 케인! 서로를 채우는 최고의 콤비 11월9일스포츠뉴스 현민이형이야 2020.11.09 277
240 생활칼럼 선수·코치 20명 넘게 떠난다.. 강공 드라이브 SK, 다음 단계는? 진돌배기 2020.11.07 287
239 생활칼럼 美매체 '김하성 C.컵스와 5년 연간 78억원 적합, 빠른 공에 배트 적응 필요' 11월7일스포츠뉴스 현민이형이야 2020.11.06 263
238 생활칼럼 무표정의 MVP '불방망이'…관중석 '기립박수' 11월6일스포츠뉴스 현민이형이야 2020.11.05 263
237 생활칼럼 뮌헨, 레반도프스키 후계자로 '괴물 공격수' 홀란드 낙점 진돌배기 2020.11.05 256
236 생활칼럼 한화, 주장 이용규마저 방출했다…베테랑 대거 정리 시작 11월5일스포츠뉴스 현민이형이야 2020.11.04 288
235 기타 '총액 885억' 손흥민 재계약, 연말까지 끝낸다..英 추가보도 진돌배기 2020.11.04 275
234 생활칼럼 “팔꿈치 OK” 윌슨, 2차전 알칸타라와 맞대결…켈리는 3차전 선발 11월3일 스포츠뉴스 현민이형이야 2020.11.03 269
233 생활칼럼 이정후의 우려 현실로… 키움, 고척돔 방 빼야 한다 11월3일 스포츠뉴스 현민이형이야 2020.11.02 271
232 생활칼럼 손흥민-이강인 출격! 해외파 완전체 구성 벤투호 유럽 원정 명단 발표 진돌배기 2020.11.01 281
231 생활칼럼 케인&손흥민 라인 간파당했다! 베일 득점은 위안! 11월2일 스포츠뉴스 현민이형이야 2020.11.01 254
230 기타 다저스, 계약 후 1경기도 못 던진 넬슨 '방출' 바이아웃 50만 달러 진돌배기 2020.10.31 274
229 생활칼럼 두산 뒤집기 쇼…'한 발 남았다' 현실화 10월31일 스포츠뉴스 현민이형이야 2020.10.31 261
228 기타 피아 한인스포츠신문 [스포츠박사 기자의 스포츠용어 산책 186] 왜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St. Louis Card… 진성아하 2020.10.30 262
227 생활칼럼 신인왕 보인다! 소형준, 13년 만에 고졸 신인 3점대 ERA 탄생 10월30일 스포츠뉴스 현민이형이야 2020.10.30 260
226 기타 캐나다 교민스포츠이슈 '코로나 확진' 터너 후폭풍…다저스·탬파베이 선수단 자가격리할 듯 진성아하 2020.10.30 258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