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모 초청 비자, 규정에 큰 허점

배우자 사망=영주권 서류 백지화

5년만에 부모 초청 비자가 승인돼 부모님의 입국을 기다리던 자녀가 아버지의 사망으로 서류를 다시 준비해야 하는 상황이 벌어졌다.

쏜힐에 거주하는 율리아 쉬프린씨는 5년 만에 부모 초청 비자를 승인 받고 부모님을 기다리다 청천벽력 같은 소식을 들었다. 비자의 주 신청자인 아버지가 말기 폐암을 진단받아 당장 캐나다 입국이 어려워 진것. 율리아 씨는 초청비자 진행시 아버지의 피부양자로 서류에 오른 어머니를 주 신청자로 변경하려 했지만 연방 이민성은 아버지가 사망한 뒤 어머니 서류를 다시 제출할 것을 요구했다.

쉬프린씨는 “영주권 진행을 위해 아버지가 사망하길 기다리라는 말을 듣고 그들의 잔인함을 느꼈다”며 분통을 터뜨렸다. 결국 그녀의 아버지는 지난 8월에 세상을 떠났고 어머니의 서류를 다시 제출해야 하는 번거로움을 겪게 됐다.

이민성에 따르면 영주권 주 신청자가 사망할 경우, 배우자의 비자 여부는 담당자의 재량에 따라 결정되며 현재까지 관련 사례 연구나 통계조사가 전무한 것으로 알려져 부모 초청 비자의 허점이 드러났다는

.......... [전체내용 보기]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233 한인 “트럼프 피해 캐나다로 이민” 토론토중앙 02.13 344
2232 한인 영주권자 의무거주 불이행=추방령 토론토중앙 02.13 354
2231 한인 “선행 많았지만 법은 법대로” 토론토중앙 01.13 322
열람중 한인 부모 초청 비자, 규정에 큰 허점 토론토중앙 01.11 362
2229 한인 이민 심사 더욱 빨라진다 토론토중앙 01.06 381
2228 한인 부모-조부모 초청이민 변경안 논란 토론토중앙 01.04 348
2227 한인 취업 비자 제한 규정 폐지 ‘환영’ 토론토중앙 12.16 407
2226 한인 부모-조부모 초청이민, 추첨제로… 토론토중앙 12.16 378
2225 캐나다 모든 목조건물 발코니에 스프링클러 설치 의무화 캐나다익스프레스 12.15 392
2224 캐나다 써리 집주인들, 내년에 세금 137달러 더 낼 전망 캐나다익스프레스 12.15 390
2223 캐나다 판매희망가보다 낮은 가격에 팔리는 집들 속출 캐나다익스프레스 12.15 389
2222 캐나다 외국인 부동산 특별취득세, 빅토리아에도 시행되나? 캐나다익스프레스 12.15 300
2221 캐나다 비씨주 입국한 시리아 난민 중 취업자 17% 불과 캐나다익스프레스 12.15 309
2220 캐나다 내년부터 버스나 열차 통한 미국 입국 수월해진다 캐나다익스프레스 12.15 302
2219 캐나다 시어스, 3분기에 1억 2천만 달러 적자 기록 캐나다익스프레스 12.15 304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