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원, 18대 대선 조작선거 거듭강조 "끝까지 싸우겠다"

"사초인 국회 회의록에 남겨야 의혹 밝힐 수 있어"

【광주=뉴시스】신대희 기자 = 대선 부정선거 발언으로 징계위에 회부된 새정치민주연합 강동원 의원이 13일 광주를 찾아 "18대 대선은 개표조작 선거였다"고 거듭 강조하며 "진실을 밝혀내기 위해 끝까지 싸우겠다"고 밝혔다.

강 의원은 이날 오후 광주 동구 광주극장에서 열린 다큐멘터리 영화 '상록수'시사회에 참석해 이같이 주장했다. 영화 상록수는 18대 대선 선거 과정을 다큐멘터리 방식으로 풀어낸 영화다.

【광주=뉴시스】신대희 기자 = 13일 오후 광주 동구 광주극장에서 18대 대통령 선거 과정을 다룬 다큐멘터리 영화 【광주=뉴시스】신대희 기자 = 13일 오후 광주 동구 광주극장에서 18대 대통령 선거 과정을 다룬 다큐멘터리 영화 '상록수' 무료 시사회가 열리고 있는 가운데 18대 대선 개표조작 의혹을 제기한 새정치민주연합 강동원 의원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15.11.13. sdhdream@newsis.com

이 자리에서 강 의원은 "18대 대선은 대한민국 건국 이래 최대의 악질적인 부정선거였다"면서 "어떤 가정에 의해서 추리한 내용이 아니라 중앙선관위에서 제공받은 1만4000건의 개표 기록표와 방송, 신문, 포털사이트를 통해 발표된 득표상황 등의 자료를 근거로 해서 시민운동가들이 검증을 끝냈다"고 말했다.

이어 "이것을 국민들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영상을 보여주면서 의혹을 제기했다"며 "역사 속에 묻을 수 있는 사안이 아니고 (야당)이 정권을 잡는다면 개표 조작, 부정선거에 대해 명백히 밝혀야 할 의무가 있어 반드시 사초인 국회 회의록에 남기기 위해 이야기를 한 것이다"고 의혹제기 배경을 설명했다.

강 의원은 박근혜정부에 대해서도 강하게 비판하며 끝까지 싸우겠다는 뜻을 전했다.

그는 "1961년도 박정희가 군사쿠데타로 정권을 잡은 이래 김영삼 정권까지 37년6개월간 집권했지만 김대중·노무현 대통령에게 그동안 누려왔던 권력을 빼앗겼다"며 "그래서 이명박 정부가 집권하고 나서 영구 집권 프로그램이 만들어져 이 순간까지 왔고 노무현 대통령이 희생양이 됐다. 이명박 대통령이 살인을 교사한게 아니고 무엇이겠는가"라고 주장했다.

또 "박근혜정부 들어서 세상이 너무 변했다"며 "새누리당은 절대 정권을 놓지 않으려고 수단 방법을 가리지 않을 것이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결과가 우습게 돼 버려 저는 새누리당과 청와대, 국정원, 중앙선관위와 홀홀단신으로 싸우게 됐다"며 "소속돼 있는 당의 대표도 조금도 이 부분에 대해 동의하지 않고 개인적인 의견으로 치부해버리고 상식적이지 못했다고 선언해버리면서 오히려 바보가 돼버렸다"고 비난했다.

그러면서 강 의원은 "나는 바보가 아니다. 싸움은 이제부터이다"고 재차 강조하며 새정치연합에 대해서도 강하게 비난했다.

강 의원은 "지금 국회는 야당이 여당같다"며 "새누리당은 집권 8년차임에도 재집권을 하기 위해 노력을 하고 있고 야당도 새누리당, 보수세력, 보수언론을 보고 정치를 하고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국민들 속으로 들어가 같이 투쟁할 때 지지가 회복될 건데 (새정치연합은) 그걸 모른다"며 "노무현 정부까지 10년을 좋은 세상에서 단물을 먹다보니 거기에 젖어있고 헤어나지 못하고 있다. 야당을 회초리로 제대로 때려야 한다"고 말했다.

이와함께 "박근혜, 새누리당 정권을 무너뜨리기 위해서는 민주세력이 하나되는 피플파워가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강 의원은 지난달 13일 국회 대정부질문에서 "박근혜 대통령은 정통성이 없다. 개표 부정을 저질렀기 때문"이라고 주장해 논란을 빚었다.

새누리당은 강 의원이 국회의 명예와 권위를 실추시켰다고 주장하며 국회 윤리특위에 제소했다. 윤리특위는 강 의원에 대한 징계안을 지난 9일 국회 윤리심사자문위원회로 회부했다.

sdhdream@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195 정치 安, 文과 연대보다 '맞짱' 선택..차기 경쟁 조기 베팅 연합뉴스 2015.11.29 632
1194 IT/과학 '갑질'하던 지상파, 케이블 시장 붕괴에 '당황' 미디어오늘 2015.11.29 2799
1193 경제 카카오 '카톡 인구'·KT '편의점 은행' 승부수 통했다 서울신문 2015.11.29 1433
1192 국제 신동빈 장남 결혼피로연에 日 아베 총리 참석 머니투데이 2015.11.29 659
1191 국제 러 국적 추정 전투기, 시리아 재래시장 공습..민간인 20명 사망 연합뉴스 2015.11.29 531
1190 사회 "1.2m짜리 다금바리입니다" 연합뉴스 2015.11.29 731
1189 사회 [카드뉴스] 영화 '내부자들' 보면 이 사건을 떠올리지 않을 수가 없다 뉴스1 2015.11.29 1872
1188 사회 공권력 전방위 압박 속 민주노총 '평화집회' 개최 천명 미디어오늘 2015.11.29 662
1187 정치 '박원순 저격수' 이노근 의원, 박 시장 겨냥 '文·安·朴 연대 차단법' 발의 조선일보 2015.11.28 661
1186 정치 [뉴스 그 후]'마음이 콩 밭에 가 있던' YS 장례집행위원장 아시아경제 2015.11.28 834
1185 문화 영혼의 존재를 93%가 믿는다, 당신은? 한겨레 2015.11.28 1640
1184 경제 '인조모피, 패딩점퍼' 동물 희생 없어도 되는 '비건 패션' 뜬다 MBC 2015.11.28 1224
1183 정치 [단독]북한, 잠수함 탄도미사일 발사했으나 실패한 듯(종합) 연합뉴스 2015.11.28 661
1182 사회 조계종 "내달 5일 집회서 종교인 '사람벽' 세우겠다" 연합뉴스 2015.11.28 536
1181 사회 [단독] 건설 폐기물, 버릴 곳 없어 바닷 속에서 관리? JTBC 2015.11.28 599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