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현민, 대한항공 직원에 사과 이메일..변호사 선임해 대응(종합)

연합뉴스 0 172 2018.04.15 07:13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 ‘물뿌리기’ 갑질 논란 (PG) [제작 정연주] 사진합성, 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김동규 기자 = 조현민(35) 대한항공 전무가 최근 자신이 일으킨 '물벼락 갑질' 파문에 대해 사과하는 이메일을 직원들에게 보냈다. 아울러 변호사를 선임해 경찰 수사 등을 준비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15일 대한항공 직원들에 따르면 조 전무는 이날 오후 9시 4분께 "머리 숙여 사과 드립니다"라는 제목의 이메일을 직원들에게 발송했다.

"조현민입니다"라는 글로 시작한 이 이메일에서 그는 "이번에 저로 인하여 마음에 상처를 받으시고 피해를 입으신 분들께 진심으로 사죄의 말씀을 올린다"고 먼저 사과했다.

그는 "특히 함께 일했던 광고대행사 관계자분들과 대한항공 임직원 여러분들 모두에게 한분 한분께 머리 숙여 사과의 말씀을 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조 전무는 "제가 업무에 대한 열정에 집중하다 보니 경솔한 언행과 행동을 자제하지 못했다"며 "이로 인하여 많은 분들에게 상처와 실망감을 드리게 되었다"고 자신의 행동이 업무에 대한 열정 때문이었다고 해명했다.

그러면서 "이번 일을 앞으로 더욱 반성하며 스스로를 되돌아보는 계기로 삼고자 한다"고 자세를 낮췄다.

조 전무는 "많은 분들이 제게 충심 어린 지적과 비판을 보내주셨고, 저는 이를 모두 마음속 깊이 새기고자 한다"며 "앞으로 더욱 열린 마음으로 반성의 자세로 임하도록 하겠다"고 반성의 뜻을 밝혔다.

그는 이번 논란으로 불거진 경찰 수사와 사퇴 요구 등에 대해서도 입장을 밝혔다.

조 전무는 "저는 책임을 회피하지 않겠다. 이번 일은 전적으로 저의 불찰이자 잘못"이라며 "앞으로 법적인 책임을 다할 것이며 어떠한 사회적인 비난도 달게 받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이번 일에 상처를 받으신 모든 분들께 다시 한 번 죄송스럽다는 말씀을 진언 드리며 앞으로 같은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각고의 노력을 하고자 한다"고 재발 방지를 약속했다.

귀국하며 고개 숙인 조현민 (서울=연합뉴스) '갑질' 논란'을 일으킨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가 15일 새벽 베트남 다낭에서 출발한 대한항공 KE464편을 타고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하며 고개 숙이고 있다. 2018.4.15 [MBC 화면 캡처=연합뉴스] [이 사진은 MBC 단독 취재 화면을 허락받아 캡처한 것입니다. 사진을 사용할 경우 반드시 'MBC 화면 캡처=연합뉴스'로 표기해주기 바랍니다] photo@yna.co.kr

조 전무는 이 이메일 마지막에 자신의 친필 서명을 전자서명 형식으로 넣었다.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가 직원들에게 보낸 사과 이메일 [독자 제보=연합뉴스]

이 이메일은 직원들에게 발송된 직후 직장인 익명 게시판 앱(App) 블라인드에도 전문이 올라왔다.

조 전무는 이번 논란과 관련한 법적 대응을 위해 변호사를 선임한 것으로 확인됐다.

조 전무의 변호를 맡은 임상혁 변호사(법무법인 세종)는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조 전무와 직접 만나 이번 논란에 대해 상의했으며 이날 사과 이메일 작성에도 조언했다고 밝혔다.

임 변호사는 "조 전무가 해외에 나갔을 때 일이 불거져 경황이 없었는데, 오늘 귀국한 이후 사실관계를 정확히 파악하고 법적인 책임을 질 부분이 있다면 피하지 않겠다는 입장"이라며 "이미 몇 차례 사과를 했지만, 다시 진정성을 담아 사과하고 싶다고 해 이메일을 발송했다"고 전했다.

임 변호사는 조 전무가 던진 컵이 유리컵인지 종이컵인지 사실관계와 물의 방향이 광고대행사 직원의 얼굴을 향한 것이었는지 바닥을 향한 것이었는지 등은 "수사 중인 사건이어서 말하기 적절치 않은 것 같다"고 말을 아꼈다.

조 전무는 대한항공 직원뿐 아니라 피해를 본 광고대행사 직원들에게도 진심을 담아 추가로 사과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조 전무는 지난달 16일 본사에서 열린 광고 관련 회의에서 광고대행사 직원에게 물컵을 던지고 폭언을 했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갑질 논란'을 불렀고, 이후 추가 폭로가 이어지면서 비난 여론이 거세지고 있다.

dkkim@yna.co.kr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4247 사회 "어디서든 화장해드립니다"..차 지붕에선 '검은 연기' MBC 07:13 4
14246 사회 "쇼크로 쓰러져 죽을 뻔"..헬스장에 퍼진 '위험한 주사기' SBS 07:13 4
14245 사회 배낭여행 간다고?.. '베드버그 조심하세요" 머니투데이 07:13 5
14244 사회 "섬뜩한 경호 수칙 위반".."이전 정부도 똑같이 했다" MBC 07:13 5
14243 사회 [단독] "5·18 일주일 전, 장세동 광주에 급파" MBC 07:13 4
14242 사회 산책이 두렵다.. 일산호수공원 '유리섬유'의 공습 서울신문 07:13 4
14241 사회 주택난 홍콩, '축구장 1300배' 세계 최대 인공섬 만들기로 JTBC 07:13 5
14240 사회 "'반민특위' 아니라 '반문특위'"..나경원 해명 논란 KBS 07:13 4
14239 사회 커피값 5000원 시대..소비자들이 생각하는 적정금액은? JTBC 07:13 5
14238 사회 카톡에서 텔레그램으로 옮긴 음란대화..정부 "고심 중" MBN 07:13 4
14237 사회 [단독] "VIP가 관심이 많다"..朴청와대, 김학의 발표 앞두고 경찰 압박 KBS 03.23 7
14236 사회 [단독] 승리 일행, 외식업체 투자자 '日 회장님' 성접대 의혹 SBS 03.23 6
14235 사회 한밤 중 태국 가려던 김학의 '출금 조치'.."머리 식히려" 해명 JTBC 03.23 6
14234 사회 나경원 "반민특위 아닌 2019년 반문특위 비판한것"해명 뉴스1 03.23 7
14233 사회 외모 비슷한 남성 앞세우고 '경호'..진짜 김학의를 찾아라 JTBC 03.23 6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