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흠도 사퇴.."홍준표 견제 노력했지만 역부족"

뉴스1 0 51 06.13 20:45
김태흠 자유한국당 최고위원이 1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당 최고위원직 사퇴를 발표하고 있다. 2018.6.14/뉴스1 © News1 박정호 기자

(서울=뉴스1) 구교운 기자 = 김태흠 자유한국당 의원은 14일 6·13 지방선거 '참패'와 관련 홍준표 대표를 비판하며 최고의원직을 사퇴했다.

김 의원은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우리 당은 이번 지방선거에서 국민들로부터 철저히 외면받았다"며 최고위원직에서 물러났다.

김 의원은 이날 지방선거 패배와 관련 홍 대표에게 책임을 물었다.

그는 "대선 참패 후 한국당은 처절한 과거 반성으로 시작해, 낡고 시대에 뒤떨어진 보수의 가치를 버리고 시대에 맞는 가치 재정립을 선행했어야 했다"며 "또 범보수우파를 새로운 보수 가치의 기치 아래 통합하고 정책을 제시하고 당의 문호를 개방하는 등 혁신을 했어야 했다"고 강조했다.

이어 "홍 대표는 측근 챙기기, 비민주적이고 독선적인 당 운영, 부적절한 언행으로 일관하며 보수우파의 품격마저 땅에 떨어뜨렸다"며 "최고위원으로서 1년 간 홍 대표를 견제하기 위해 고군분투했으나 역부족이었고 수시로 무력함을 느꼈다"고 했다.

김 의원은 "결과적으로 당이 이런 결과를 맞이하게 된 데 책임을 통감한다"며 "책임을 지고 최고위원직을 사퇴한다"고 밝혔다.

그는 "국회의원 등 당을 대표하는 구성원들도 책임에서 자유로울 수 없다"며 "비가 새는 집에서 본인의 안위만 생각하며 이러저리 피해 다니는 무책임하고 비겁한 행동을 하지 않았는디 되돌아봐야 한다"고 당 전체에 각성을 촉구했다.

김 의원은 "한국당이라는 낡고 무너진 집을 과감히 부수고 새롭고 튼튼한 집을 지어야 할 때"라며 "이를 통해 국민의 믿음과 신뢰를 회복해야 한다"고 힘주어 말했다.

그는 "저도 당이 거듭나는 데 작은 밀알이 되겠다"며 "지난 1년 간 최고위원으로서 당의 발전에 기여하지 못한 점, 국민과 당원 여러분께 거듭 머리숙여 사과드린다"고 허리를 숙였다.

홍 대표는 이날 오후 2시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리는 최고위원회의에서 거취에 대한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전날 "모든 책임은 내가 진다"고 밝힌 만큼 대표직에서 물러날 전망이다.

kukoo@news1.kr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8035 사회 아무리 뽑아도 줄줄이 퇴사, 지옥이 따로 없다 오마이뉴스 08.19 5
8034 사회 불 끄고 스마트폰 보시나요? 실명 유발하는 '청색광' 조심! SBS 08.19 5
8033 사회 6년 만에 태풍 상륙할까..'솔릭' 관통 시 대부분 위험반경 JTBC 08.19 5
8032 사회 포항 '농약 고등어탕' 할머니 징역 5년.."살인 의도 있어" 연합뉴스 08.19 5
8031 사회 [이슈플러스] "너희 나라 돌아가" 혐오가 죄가 되지 않는 나라? JTBC 08.19 5
8030 사회 '박근혜 7시간' 모른다던 김기춘의 변신, 추악한 말로 오마이뉴스 08.19 8
8029 사회 횡단보도 막는 얌체 차량에 뿔난 보행자들 '다리 녹겠네' 오마이뉴스 08.19 5
8028 사회 성범죄 얼마나 심하면..美 호텔 종업원에 '비상단추' 지급 SBS 08.19 5
8027 사회 항공사 마일리지 써보니.."빙수가 무려 2만 4천 원" MBC 08.19 7
8026 사회 '출구조차 사라진다'..베네수엘라에 문 닫는 주변국들 경향신문 08.19 8
8025 사회 눈까지 뚜렷한 태풍 '솔릭'..한반도 직접 영향 가능성 SBS 08.18 13
8024 사회 차량 야적장에 밀려든 바닷물..BMW, 침수차량 판매 논란 SBS 08.18 14
8023 사회 복면 신도가 여성·아이 끌어내..대형교회 내분이 빚은 몸싸움 JTBC 08.18 16
8022 사회 코피 아난 별세에 전세계 충격 속 애도.."위대한 친구 잃었다" 연합뉴스 08.18 13
8021 사회 김지은, 법원 작심비판.."왜 내게는 묻고 안희정에겐 안 묻나" 연합뉴스 08.18 11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