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집서 결핵균 집단 감염.."교사한테 옮았다"

MBC 0 151 2018.06.14 07:13

[뉴스데스크] ◀ 앵커 ▶

다음 소식입니다.

경기도의 한 어린이집에서 아이들 11명이 잠복결핵 상태인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어떻게 이렇게 한꺼번에 잠복결핵 상태가 됐을까요?

이지수 기자가 보도합니다.

◀ 리포트 ▶

경기도 고양시의 한 어린이집 원아 11명에게 지난 2일 잠복결핵이 최종 통보됐습니다.

이 어린이집의 보육교사가 결핵 확진을 받자 보건소가 전체 원아 48명을 조사한 결과 집단 감염이 확인된 겁니다.

잠복결핵은 몸 안에 결핵균이 들어왔지만 발병은 하지 않은 상태로, 보균자 10명 가운데 1명은 결핵으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특히 영유아들은 성인에 비해 발병률이 5배가량 높아 초기 발병을 막기 위해서는 아홉 달 동안 매일 약을 먹어야 합니다.

[감염 아동 부모] "화가 많이 나죠. 성인들도 빈속에 약을 먹으면 속이 쓰리고 아픈데 이 어린애가 그걸 9개월 동안 버티고 해줘야 된다는 게…"

해당 교사는 지난 3월 병원에서 결핵 의심을 알게 됐지만 어린이집에 이런 사실을 바로 알리지 않았습니다.

이 교사는 결핵 확진 통보를 받기 3일 전까지 2주일 넘게 아이들을 돌봤습니다.

[어린이집 원장] "(결핵 의심) 얘기를 듣는 순간부터 선생님 귀가 조치했고 시군구에 알리고…굉장히 속상하고 너무 죄송한 입장입니다."

현행법상 어린이집 같은 집단시설에서 결핵이 의심돼도 확진이 나오기 전까지는 출근정지 같은 격리조치를 취할 의무가 없습니다.

보건복지부는 잠복결핵에 감염된 아이들을 9개월 동안 추적관리를 할 예정입니다.

MBC뉴스 이지수입니다.

이지수F 기자 (jisu@mbc.co.kr )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057 사회 美고교생들 인디언계 참전용사 면전서 "장벽세우라" 모욕 연합뉴스 01.20 4
9056 사회 손혜원 "부당압력 없었다"에 박물관선 "엄청난 압박" 연합뉴스 01.20 5
9055 사회 [단독]교권 추락에 교단 등지는 교사들..2월 명퇴신청 벌써 6039명 이데일리 01.20 4
9054 사회 '칼 든 남자' 신고에 "신고자 누구?"..경찰 대응 도마 위 SBS 01.20 5
9053 사회 세계최고령 남성 113세 日 노나카옹 별세..온천욕과 단 것 즐겨 연합뉴스 01.20 5
9052 사회 어쩌다 자식은 부모에게 행복 아닌 '짐'이 되었나 [다시 쓰는 인구론] 경향신문 01.20 5
9051 사회 [날씨] 먼지 가고 추위 온다..중북부·충북 '한파특보' 연합뉴스TV 01.20 3
9050 사회 "강사 고용안정 위한 법인데"..대학가, 대량해고 '초읽기' 경향신문 01.20 3
9049 사회 "1만원 인출도 본인 직접 와야"..우체국, 정신장애인 과도한 제약 한겨레 01.20 3
9048 사회 "너무 억울합니다"..5천만원 포드 차량 부순 차주의 사연 연합뉴스 01.20 4
9047 사회 손혜원, 탈당 의사 밝혔으나 지도부 만류..내일 기자회견(종합2보) 연합뉴스 01.19 5
9046 사회 내릴 때는 '살짝'만..한 대당 '5천 원' 더 남긴다 MBC 01.19 5
9045 사회 아기상어 빌보드 진출..세계적 인기에 소송까지 휘말려 MBN 01.19 4
9044 사회 극단적 선택 암시한 여행사 대표, 숨진 채 발견 연합뉴스 01.19 4
9043 사회 펄떡펄떡 '오징어회' 지금 맛보세요.."배마다 가득" MBC 01.19 4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