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명희 갑질로 막힌 제주 올레길, 시민에게 돌려달라"

뉴스1 0 146 06.14 07:13
서귀포시의 미래를 생각하는 모임과 서귀포시민연대가 14일 오후 서귀포시 중앙로터리 인근에서 '서귀포호텔 국유지 반환 청원'을 위한 서명운동을 하고 있다. (서미모 제공) 2018.06.14/뉴스1 © News1

(제주=뉴스1) 안서연 기자 = 한진그룹이 운영하는 서귀포칼호텔이 국·공유지를 무단 점용해 시민들의 출입을 제한했다는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지역 시민단체들이 조속히 이를 도민과 관광객들의 품으로 돌려줄 것을 촉구했다.

서귀포시의 미래를 생각하는 모임(공동대표 윤봉택·허정옥)과 서귀포시민연대(공동대표 강영민·전재홍)는 14일 오후 3시부터 서귀포시 중앙로터리 인근에서 '서귀포칼호텔 부지 내 무단 점유용 및 형질변경도로 즉시 원상복구 청원'을 위한 서명운동에 돌입했다.

두 단체는 이날 공개한 청원서를 통해 "공공도로 3필지가 서귀포칼호텔 정원 산책용으로 사용되는 것을 결연히 반대한다"며 "행정이 도로를 본래 목적에 맞게 원상회복시켜 시민과 관광객들이 자유롭게 통행할 수 있도록 조속히 조치해달라"고 요구했다.

앞서 두 단체는 "서귀포칼호텔이 공공도로 3필지를 무단 점용하는데다 점사용허가를 받아 사용하는 공유수면에 대해 방문객의 통행조차 금지하며 경관을 사유화하고 있다"며 문제를 제기한 바 있다.

해당 구간은 2007년 10월 올레코스에 포함되면서 개방이 이뤄졌지만, 2009년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의 부인 이명희 일우재단 이사장(69)이 올레꾼들의 출입을 막도록 지시하면서 폐쇄됐다는 게 두 단체의 주장이다.

시민들의 항의에 서귀포시는 무단으로 사용한 부분에 대해서는 국유재산법 위반으로 적법한 조치를 하고, 출입을 통제한 허가 부지에 대해서는 개방을 요청하고 만약 이를 이행하지 않을 경우 허가가 만료되는 시점인 2020년 재허가를 주지 않을 것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하지만 약 10년간 출입 금지로 인해 경관을 자유롭게 보지 못한 시민들은 그동안 대기업의 횡포를 방관한 행정에도 책임을 물으며 적극적이고 조속한 처리를 요구하고 나섰다.

두 단체는 "무단 점유한 공공도로 3필지에 대해서는 경계 측량을 해서 원상복구시키고 시민들이 자유 통행할 수 있도록 이 구간의 도로 명칭을 거믄여길로 변경해달라"고 요청했다.

또 공유수면 점용허가 부분에 대해서는 "구거를 매립해 테니스장을 만들었다. 충분한 사유지가 있었는데도 굳이 매립한 것은 공유수면의 공공성을 상실한 것"이라며 "원상복구시켜 도랑에 물이 흐르는 시민의 자연 생태 체험장으로 조성해달라"고 요구했다.

두 단체는 약 1000명에게 서명을 받은 뒤 청원서와 함께 15일 제주도지사에게 전달한다는 계획이다.

서명운동을 펼치고 있는 서미모 관계자는 "도민들뿐만 아니라 관광객들도 언론 보도를 통해 이미 서귀포칼호텔이 국유지를 사유화하고 있다는 사실을 알고 있더라"며 "적극적으로 서명운동에 임해주고 있어 금새 1000명을 채울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asy0104@news1.kr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8496 사회 제주 삼다수 공장서 직원 사망..생산 '전면 중단' MBC 10.21 5
8495 사회 [단독] "조선일보가 세게 도와줘"..朴 정부, 한은 '금리인하' 개입 KBS 10.21 5
8494 사회 전기차 유지비 저렴하다지만.."사고 한 번에 1천만 원" SBS 10.21 5
8493 사회 고속도로 옆에 수억짜리 이상한 목마가 들어선 까닭 오마이뉴스 10.21 4
8492 사회 [단독] 태광 '호화' 골프 접대..전·현 정관계 인사 망라 MBC 10.21 4
8491 사회 헬기로 운반하던 600kg 레미콘이 추락..마른 하늘에 날벼락 뉴시스 10.21 4
8490 사회 이순재·신구는 가입 못 한 여행자 보험..왜 그랬나 보니 SBS 10.21 5
8489 사회 "이미 집 처분했는데.." 특별공급 '좁힌 문' 신혼부부 반발 JTBC 10.21 5
8488 사회 '이재명 스토리' 점입가경..이번엔 "이메일 해킹 피해" 연합뉴스 10.21 5
8487 사회 대만서 만원열차 탈선 사고..17명 사망·137명 부상 뉴스1 10.21 5
8486 사회 하루 숲 속 생활 뒤 스트레스 측정하자..놀라운 결과 SBS 10.20 6
8485 사회 中 관광객 본격 귀환 신호탄?.."'롯데'는 안 가요" SBS 10.20 4
8484 사회 'PC방 살인' 파장.."심신미약 감형 반대" 커지는 여론 JTBC 10.20 5
8483 사회 [단독] 딸 잃은 부모의 호소.."심신미약으로 처벌 약화 안 돼" MBN 10.20 4
8482 사회 오십대에 떠나는 어학연수.. 강남역에서부터 털렸다 오마이뉴스 10.20 5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