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수료 0%" 내건 박원순 당선에 카드업계 '긴장'

한국경제 0 20 06.14 07:13

[ 정지은 기자 ] ‘자영업자(개인사업자) 결제 수수료 제로’를 공약으로 내건 박원순 서울시장 후보와 김경수 경남지사 후보가 나란히 당선되면서 카드업계에 긴장감이 높아지고 있다. 카드사의 핵심 기반인 결제사업이 사라질 수 있다는 위기감이 퍼지고 있다.

결제 수수료 제로는 박 시장이 이번 선거에서 내세운 주요 공약이다. 신용카드 결제망을 거치지 않아 가맹점이 수수료를 내지 않아도 되는 ‘서울페이’를 연내 도입하겠다는 게 골자다. 박 시장은 지난 13일 당선 직후에도 “서울페이는 올 하반기에 시행할 준비가 돼 있다”며 “도입에 큰 어려움은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시는 14일 ‘1차 서울페이 자문위원회’를 열고 관련 추진 방안을 논의했다.

서울페이의 원리는 QR코드를 활용하는 중국 ‘알리페이’와 ‘위챗페이’를 롤모델로 삼은 것으로 알려졌다. 스마트폰으로 가맹점 QR코드를 찍으면 구매자 계좌에서 가맹점 계좌로 이체되도록 하는 식이다. 이 과정에서 신용카드 결제망을 쓰지 않기 때문에 수수료를 내지 않아도 된다는 게 박 시장의 생각이다. 김 지사도 서울페이를 본뜬 ‘경남페이’를 추진하겠다고 공약했다. 서울시와 경상남도는 ‘상생혁신 정책 협약’을 맺고 서울페이와 경남페이를 함께 개발할 계획이다.

이 같은 공약이 나온 것은 기존 카드 가맹점 수수료로 인한 자영업자와 소상공인의 부담을 줄이겠다는 취지에서다. 보통 카드 결제 시엔 카드사뿐 아니라 단말기를 통해 카드사와 가맹점을 연결, 카드 조회 및 승인이 이뤄지게 하는 밴(VAN)사와 지급결제 의무를 대행하는 PG사 등 3곳이 수수료를 나눠 갖는다. 수수료는 연매출 규모에 따라 3억원 이하(영세가맹점)는 연 0.8%, 3억~5억원(중소가맹점)은 연 1.3%, 5억원을 넘는 가맹점엔 최대 연 2.5%가 부과된다.

카드사들은 업계 차원에서 반대 목소리를 내야 한다고 보고 있다. A카드사 관계자는 “민간 사업자의 영역을 공공부문이 침해하는 대표적 사례”라며 “카드사들이 기존에 많은 자금을 투입해 결제망을 깔아놓은 만큼 부당한 수수료를 받는 것으로 보면 완전히 잘못된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페이가 이론적으로 불가능한 얘기는 아니지만 실효성이 적다는 지적도 많다. B카드사 관계자는 “알리페이가 활성화된 중국과 국내 결제 환경은 다르다”며 “중국은 전체 결제 수단에서 카드 사용이 10% 안팎이지만 국내에선 카드 사용 비중이 80%에 이른다”고 지적했다.

카드업계는 서울페이 등이 강행된다면 줄어드는 매출과 이익만큼 소비자에게 제공하는 포인트 혜택 등을 줄일 수밖에 없다고 보고 있다.

정지은 기자 jeong@hankyung.com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7598 사회 이수정 "실종된 강진 여고생, 야산 보다 개농장 수색해야" 노컷뉴스 06.19 4
7597 사회 카메라에 포착된 한국당 초선의원 메모 '일파만파' YTN 06.19 4
7596 사회 '친박핵심' 서청원, 한국당 탈당.."조용히 비키겠다"(종합) 뉴스1 06.19 5
7595 사회 위안부 피해자 곽예남 할머니는 왜 공지영 작가를 고소했나 연합뉴스 06.19 5
7594 사회 지선 주자=대권 잠룡? "박원순 1위, 김경수 2위, 이재명 5위" 세계일보 06.19 4
7593 사회 '늦둥이 돌잔치 앞두고'..다문화 가정 가장의 안타까운 추락사 연합뉴스 06.19 4
7592 사회 [단독] "개XX야" 말끝마다 욕..이명희 충격 민낯 영상 확보 YTN 06.19 3
7591 사회 공지영 "주진우가 나서야..왜 자꾸 주변에서 얘기하게 하나" 연합뉴스 06.19 3
7590 사회 "단지 돌아갈 곳 없는 사람"..예멘 난민 품은 제주도민들 노컷뉴스 06.19 4
7589 사회 가상화폐거래소 빗썸 해킹..회사보유 코인 350억원 탈취(종합) 연합뉴스 06.19 4
7588 사회 최태원과 이혼 공판 앞두고 불거진 '노소영 폭언' 증언 JTBC 06.19 4
7587 사회 '입주 폭탄' 파주·화성·용인·남양주.. 전세 물량 1억원 안팎 '바겐세일' 한국경제 06.19 5
7586 사회 오사카 여진 25차례..100년 주기 '대지진 전조' 日 우려 SBS 06.19 6
7585 사회 [단독] 당대표 그만둔 홍준표, 변호사 재개업 신청했다 중앙일보 06.19 4
7584 사회 [단독] 강진 실종 여고생 엄마 찾아오자 용의자 '도망' YTN 06.19 4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