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예원 사건' 스튜디오 실장, 투신 3일 만에 시신 발견(종합)

연합뉴스 0 10 07.11 20:45
스튜디오 실장 수색작업하는 소방대원[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임기창 김지헌 기자 = 유튜버 양예원 씨의 강압적 촬영 및 노출사진 유출 사건 첫 번째 피의자인 스튜디오 실장 A(42)씨 시신이 발견됐다.

서울지방경찰청 등에 따르면 12일 오전 7시 40분께 경기도 구리 암사대교 아래 강물 위로 시신이 떠올라 근처에서 공사 중이던 바지선 관계자가 119로 신고했다.

경찰은 신분증을 통해 시신이 A 씨라는 점을 확인했다.

경찰은 A 씨의 사망이 최종 확인되면 A 씨 혐의에 대해 '공소권 없음'으로 처리할 예정이다.

A 씨는 지난 9일 오전 9시 20분께 경기도 남양주시 미사대교에서 투신한 것으로 추정된다.

당시 사람이 강으로 떨어졌다는 신고가 있었고, 투신 현장 근처에 있던 차는 A 씨 것으로 파악됐다.

A 씨 차에서는 '억울하다'는 내용의 한 장짜리 유서가 나왔다.

그는 유서에서 경찰과 언론에 대한 억울함을 토로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자신이 하지 않은 일이 사실로 받아들여지는 것이 너무 억울하다는 심경을 유서에 담은 것으로 알려졌다.

또 자신은 추행을 절대 하지 않았는데 수사는 모델들의 거짓말에 의존해 이뤄졌고, 사건과 관련한 언론 보도도 왜곡·과장됐다고 주장한 것으로 전해진다.

양 씨는 3년 전 A씨가 운영하던 서울 마포구 합정동 스튜디오에서 사전 합의 없이 노출 촬영을 요구받고 추행도 당했다며 지난 5월 페이스북에 글을 올렸다.

이후 A씨를 경찰에 고소했고, 유사 피해를 주장하는 피해자가 8명까지 늘었다.

하지만 A씨는 당시 양 씨와 주고받은 메신저 대화 내용과 계약서 등을 근거로 추행이나 촬영 강요는 없었다면서 양 씨를 무고와 명예훼손 혐의로 맞고소했다.

경찰은 A 씨를 제외한 이 사건의 다른 피의자 6명에 대해선 계속 수사한다는 방침이다.

pulse@yna.co.kr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7770 사회 "전 재산인데" 보증금 떼이는 세입자들..'갭투자' 그림자 SBS 07.15 5
7769 사회 [단독] 병 던지고 욕설..'백화점 갑질女' 형사처벌 초읽기 매일경제 07.15 5
7768 사회 끓는 폭염, 이제 시작.."한 달 넘게 '가마솥 더위' 될 수도" SBS 07.15 6
7767 사회 ★♥ 찍힌 택배만 늦는 이유.."공짜노동" "수당포함" 갈등 SBS 07.15 6
7766 사회 [대표번호①] 공짜인 줄 알았는데..감쪽같이 돈 나가는 '대표번호' SBS 07.15 5
7765 사회 "안심하고 차 문 열고 싶어"..'문콕' 주차장 골치 KBS 07.15 6
7764 사회 [단독] "우리는 일 부부" 단속 피하려 염전노예와 거짓 혼인 국민일보 07.15 5
7763 사회 "내 땅 밟지 마" 주민 불편 가중..행정·경찰도 '나몰라' KBS 07.15 5
7762 사회 [대표번호②] 무료 번호 있어도 꼭꼭 숨겼다..5900억 '소비자 부담' SBS 07.15 6
7761 사회 'KTX' 에어컨 고장 또 고장..지옥의 '찜통 열차' 두시간 YTN 07.15 5
7760 사회 한국인 2천 명 뱃속 미생물 봤더니.. MBC 07.14 9
7759 사회 어선마다 한가득..중국산보다 싸진 '국산 새꼬막' SBS 07.14 7
7758 사회 [퀴어축제 가보니] 퀴어퍼레이드 중간 기독교 단체 난입..일정 지연돼 서울경제 07.14 8
7757 사회 "너희도 세월호 애들처럼 될거야" 막말 고교 교사 직위해제 연합뉴스 07.14 7
7756 사회 "상품 99%가 중국산" 베트남서 적발된 '짝퉁 한국매장' 무무소 연합뉴스 07.14 6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