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승객 탄 버스에서 신체 노출하고 여성 성추행

연합뉴스TV 0 194 07.11 20:45

[앵커]

인천 시내를 오가는 한 버스 안에서 30대 여성이 50대로 추정되는 남성에게 성추행 당하는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이 남성은 당시 버스에 여러 승객들이 있었는데도, 주요 부위를 노출한 채 여성의 신체를 더듬었다고 피해자는 전했습니다.

박현우 기자의 단독보도입니다.

[기자]

퇴근 시간대, 버스를 기다리는 여성 옆으로 접근하는 한 남성,

잠시 뒤, 30대 여성 A씨를 따라 버스에 탑니다.

50대로 추정되는 남성 B씨는 통로를 사이에 두고 A씨의 옆 좌석에 앉은 뒤, A씨의 신체를 만지기 시작했습니다.

< A씨> "작정을 한 것 같아요. 통로를 사이에 두고 신체가 닿게끔, 손 뻗으면 닿을 수 있게 앉은 것 같아요. 팔 잡는 건 그러려니 했어요. 그런데 허벅지를 딱 잡으면서…"

A씨에 따르면 당시 버스에 다른 사람들이 있었는데도, B씨는 주요 부위를 노출한 채 A씨를 추행했습니다.

< A씨> "너무 기분이 나빴고 수치스러웠고…상습적인 것 같고, 저같은 피해자가 더이상 없었으면 좋겠기에 신고하게 됐어요. 복장도 특이하고 문신도 있고…다른 사람들보다 특이하잖아요. 그래서 금방 잡을 수 있을 줄 알았는데…"

A씨는 버스에서 내린 뒤 근처 지구대에 신고했지만, 신속한 추적이 이뤄지지 않아 해당 남성을 검거하지 못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인천 남동경찰서는 용의자의 연령대가 50~60대로 추정된다는 점 외에, 다른 정보는 현재까지 없는 상황이라며, 해당 남성을 특정하기 위한 작업을 진행 중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연합뉴스TV 박현우입니다.

hwp@yna.co.kr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2773 사회 [단독]조작 의심까지..논란된 어린이집 부실급식 사진 중앙일보 11.13 4
12772 사회 [시나쿨파] 미국 드디어 중국의 급소를 정조준했다 뉴스1 11.13 3
12771 사회 아파트옥상서 친구 폭행, 추락해 숨지게 한 10대 4명 입건(종합) 뉴시스 11.13 3
12770 사회 서점 뛰어다니며 '찰칵'.. '홈마'들 극성에 애꿎은 시민만 불쾌 파이낸셜뉴스 11.13 4
12769 사회 박용진 "한국당, 유치원3법 심사 지연"..한국당 "명예훼손 법적조치" 뉴시스 11.13 4
12768 사회 "내 딸 두번 죽인 살인마.. 그런데도 사형이 안 되잖아요" [인터뷰] 국민일보 11.13 3
12767 사회 우리은하 옆에 숨어있던 대형 '유령은하' 발견 연합뉴스 11.13 3
12766 사회 뉴질랜드 앞바다에 나타난 8m짜리 '바다 괴물' 연합뉴스 11.13 4
12765 사회 우리 여객기 北상공 통과? 남북, 16일 항공 실무회의(종합) 뉴스1 11.13 2
12764 사회 맥도날드 직원에게 음식봉투 집어던진 '갑질 고객' 어떤 처벌받나? [일상톡톡 플러스] 세계일보 11.13 3
12763 사회 中 "北에 돈 보내지 마라"..대북 강경 선회한 듯 KBS 11.13 4
12762 사회 "양진호, 압수수색 미리 알고 대비"..내부자 폭로 나왔다 SBS 11.13 5
12761 사회 [여기는 중국] 땔감으로 쓰던 나무, 알고보니 억대 최고급 목재 서울신문 11.13 5
12760 사회 김병준도 나가라?..한국당, '도로 새누리당' 기로에 MBC 11.13 4
12759 사회 도피 중에도 '매월 450만 원 군인연금'..막을 방법 없나? SBS 11.13 4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