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배 강해진 태풍 '마리아' 중국 강타..58만명 대피 '피해 속출'

JTBC 0 174 07.12 07:13

[앵커]

제8호 태풍 마리아가 중국에 상륙하면서 최소 10명이 사망하거나 실종됐고 수십만명이 대피하는 등 피해가 잇따랐습니다. 지구 온난화의 영향으로 세력이 3배 가까이 늘어 피해가 더 커졌습니다.

이한주 기자입니다.

[기자]

파도가 4층 건물 위로 솟구칩니다.

부두에 정박한 배들은 금방이라도 뒤집힐 듯 위태롭습니다.

해수면이 4m 넘게 높아지면서 거리는 물바다가 됐습니다.

중국에 상륙한 8호 태풍 마리아의 위력입니다.

폭우와 함께 순간 풍속 56.1m에 달하는 강한 바람을 동반했습니다.

저장성 원저우시에서는 남성 1명이 도로 표지판에 깔려 숨졌고 상산현에서는 배가 뒤집혀 9명이 실종됐습니다.

푸젠성과 저장성을 오가는 수백편의 열차도 멈췄고 푸저우 창러 국제공항에서는 178대의 항공기가 결항했습니다.

중국 관영매체들은 58만 명이 대피한 가운데 현재까지 집계된 피해액이 최소 820억 원이라고 보도했습니다.

소형급으로 발생한 마리아의 위력이 커진 것은 지구 온난화의 영향으로 풀이됩니다.

중국으로 향하는 동안 뜨거워진 바다에서 열에너지를 흡수해 중형급으로 성장했습니다.

발생 이틀 만에 풍속은 초속 18m에서 50m로 거세졌고 상륙 직전에도 42m로 위력을 유지했습니다.

중국 기상대는 마리아가 오늘 새벽 소멸하면서 남긴 비구름의 영향으로 푸젠성과 장시성 일대에 폭우가 이어질 것으로 예보했습니다.

(영상디자인 : 이재욱)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8673 사회 "닥터헬기 시끄럽다" 민원에..외상센터 폐쇄 위기 JTBC 11.15 10
8672 사회 '이수역 주점 폭행' 진실공방..영상 공개에 '논란 격화' SBS 11.15 9
8671 사회 [사실은] 정부에 "임대료 달라"는 한유총, 따져봤더니 SBS 11.15 11
8670 사회 [단독]'목사 여신도 성폭행 혐의' 만민교회, 이번엔 교회 돈 분쟁 MBN 11.15 9
8669 사회 [탐사K] ① 곪았던 교도소 비리, 이제 터졌다.."마약도 반입" KBS 11.15 9
8668 사회 [단독] 잇따라 2명 숨진 병원..무면허 의사·영업사원 수술 MBC 11.15 9
8667 사회 '불법 액란' 단속 갔더니 깨끗..공무원의 '수상한 식사' SBS 11.15 9
8666 사회 이 총리 "KTX 세종역 신설 안 된다"..'이해찬 공약'에 쐐기 JTBC 11.15 9
8665 사회 판교 온 北 대표단, 자율주행차 타더니 "좋은 것 봤습네다" SBS 11.15 11
8664 사회 "도배·타일·조경비도 밝혀라"..아파트값 떨어질까 MBC 11.15 11
8663 사회 '당신이 5천만원 주웠다면?'..6일간 고심하던 30대 결국 '입건' 연합뉴스 11.14 14
8662 사회 독도 북동쪽 해상서 한일 어선 충돌..해경 "13명 전원 구조"(종합) 연합뉴스 11.14 14
8661 사회 남자친구가 딸 살해했는데..댓글은 딸을 비난하고 있었다 한겨레 11.14 13
8660 사회 "1억7천 주고 산 벤츠 알고 보니 작년산..속았다" 소비자 분통 연합뉴스 11.14 15
8659 사회 삼성바이오 분식회계 잡아낸 회계사 "악마는 디테일에 있었다" 한겨레 11.14 15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