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훈처 "이명박 정권 초기부터 '임을 위한 행진곡' 식순서 배제"

연합뉴스 0 123 2018.10.10 20:45
지난 2008년 광주광역시 북구 5.18 민주묘지에서 열린 제28주년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는 이명박 대통령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귀근 기자 = 이명박 정권 초기부터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 때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이 행사 식순에서 배제됐던 것으로 확인됐다.

국가보훈처의 '위법·부당행위 재발방지위원회'(이하 재발방지위)는 이런 내용을 포함해 이명박·박근혜 정권 시기의 보훈처 위법행위 진상조사 결과를 11일 발표했다. 재발방지위는 최근 2개월여 조사를 벌였다.

재발방지위는 "5·18 민주화운동 제29주년 기념행사 때부터 '임을 위한 행진곡' 노래 제창이 공식 식순에서 배제됐다"면서 "이 노래 제창과 관련한 파행은 박근혜 정권이 아니라, 이명박 정권 초기 때부터 시작했음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2008년 제28주년 기념식에 당시 이명박 대통령이 참석한 이후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에 대한 청와대 의전비서관실의 지적이 있었다는 사실을 문건(5·18의 노래 제정 경위 보고에 따른 BH 반응)으로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지난 2008년 광주광역시 북구 5.18 민주묘지에서 열린 제28주년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는 이명박 대통령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발방지위는 특히 제32주년 기념식 공연계획안에는 참석자들의 기립과 제창을 차단하고자 첫 소절은 연주와 무용만(2분), 둘째 소절은 합창(빠르게·1분 30초) 또는 전주(1분 30초) 도입, 무용·특수효과 등을 추가해 기립과 제창의 시점을 헷갈리게 한 사실도 밝혀냈다.

재발방지위는 "임을 위한 행진곡을 5·18 기념곡으로 지정하는 내용이 포함된 '5·18 민주화 운동 등에 관한 특별법' 개정과 관련해 국가보훈처에서 특별법 개정 저지 활동에 나선 사실도 확인했다"고 전했다.

이어 박승춘 처장 재임 시절 독립유공자에 대한 업무가 소홀했다는 지적도 제기했다.

재발방지위는 "박 전 처장 재임 당시 '참전유공자' 신규 등록에는 매주 실적을 보고토록 했으나 독립유공자들에 대해서는 아무런 조치를 취하지 않는 등의 편향된 업무를 추진했다"면서 "2016년 5월 29일 '독립유공자예우에 관한 법률' 개정 이후 참전유공자는 2만8천여명이 등록했고 독립유공자는 4명만 직권등록한 것도 편향된 결과"라고 밝혔다.

박승춘 전 보훈처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발방지위는 아울러 보훈처가 2013년부터 2015년까지 지원한 '여운형 기념관 현충시설 활성화 사업 예산'을 2016년에는 중단했다고 덧붙였다.

이는 "2015년 4월경 국정원 정보관이 현충시설 활성화 예산 지원 담당 과장에게 전화를 걸어 '몽양 역사아카데미'의 강의 내용을 문제 삼았다"면서 "당시 몽양 여운형기념관에서 주최하는 시민강좌의 주제 인물에 이승만, 김일성, 박헌영 등이 포함됐기 때문"이라고 재발방지위는 설명했다.

이런 가운데 보훈처는 5·18 민주화 운동 기념곡으로 '임을 위한 행진곡' 지정을 법제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보훈처는 "기념사업회의 교육 내용 중에 사회주의 계열 인물이 포함됐다는 이유만으로 몽양기념사업회에 대한 예산지원이 중단됐던 것에 대해서는 앞으로 민간 기념사업회의 자율적인 활동을 보장하고, 예산지원 결정 과정도 투명하게 관리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재발방지위는 임을 위한 행진곡 논란, 정치편향적 나라사랑교육, 보훈단체 불법행위, 유관순 열사 독립유공자 미등록 원인, 몽양여운형 기념관 예산지원 중단 등을 조사해왔다.

threek@yna.co.kr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3917 사회 잇단 시신 발견에 불안..확인 된 폐가만 126만 채 채널A 07:13 0
13916 사회 '태블릿 조작설' 비난·질문 쏟아지자..황교안, 언급 회피 JTBC 07:13 0
13915 사회 [뉴스추적] 멀쩡한 4대강 보 왜 해체하나?.."유지비용이 더 들어" MBN 07:13 0
13914 사회 <스웨덴을 산다> 주택난 심각한 스웨덴의 '새둥지 집' 데일리안 07:13 0
13913 사회 김정은 탑승 추정 北 열차, 단둥 통과..60여시간 여정 개시(종합) 연합뉴스 07:13 0
13912 사회 20km 끌었다고 50만 원?..견인차 '바가지 요금' 극성 KBS 07:13 0
13911 사회 승용차 돌진해 편의점주 숨져.."음주운전 아니다" MBC 07:13 0
13910 사회 "스테로이드, 헬스장에서 쓰는 마약" 동아일보 07:13 0
13909 사회 인간의 욕심이 만든 '뾰족한 귀'..도베르만의 진짜 모습은 SBS 07:13 0
13908 사회 부장검사가 고소인에 막말·폭언?..녹취 파일 들어보니 SBS 07:13 0
13907 사회 10억씩 가격 떨어지는 전두환 연희동 자택, 왜 안 팔릴까 한국일보 02.22 5
13906 사회 '버닝썬' 내보낸 르메르디앙 호텔..클럽에 거액 투자 연합뉴스 02.22 5
13905 사회 화웨이 폴더블폰 '메이트X' 유출.. 삼성 갤럭시 폴드와 경쟁 파이낸셜뉴스 02.22 6
13904 사회 "김정은, 26일 기차로 베트남 입국해 승용차로 하노이행 유력" 연합뉴스 02.22 5
13903 사회 "수십억 벌었어" 입만 열면 '뻥'..허언증과 거짓말 차이 뉴스1 02.22 5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