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인에게 버릇없다'며 남편 살해한 아내, 시부모 선처로 감형

연합뉴스 0 16 12.06 07:13
[제작 최자윤] 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고동욱 기자 = 자신의 아버지에게 버릇없이 군다는 이유로 남편을 흉기로 찔러 숨지게 한 아내가 항소심에서 감형받았다.

법원은 아들을 잃어버린 시부모가 며느리를 용서해줬다는 것을 감형의 주된 이유로 들었다.

서울고법 형사2부(차문호 부장판사)는 상해치사 혐의로 기소된 안모(37)씨에게 징역 5년을 선고한 원심을 깨고 징역 3년을 선고했다.

안씨는 지난해 11월 남편 A씨를 흉기로 한 차례 찔러 숨지게 한 혐의로 구속기소 됐다.

평소 남편과 가정불화를 겪어 온 안씨는 남편이 자신의 아버지와 대화하던 중 언성을 높이는 등 불손한 태도를 보이자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조사됐다.

재판부는 "남편에게 중한 상해를 입혀 사망케 한 것으로 아무리 무거운 형을 받더라도 책임을 져야 한다"며 "멀쩡한 아들을 잃어버린 부모의 애통한 심정을 생각해도, 쉽게 선처할 수 없는 큰 죄를 저질렀다"고 지적했다.

그러나 재판부는 "원래 남편을 살해하려던 것은 아니었고, '욱' 하는 마음에 흉기를 휘둘렀다가 우연히 안 좋은 일이 겹친 것으로 생각된다"며 "법정에서도 계속 울며 죄송하다며 반성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안씨 측이 남편의 사망에 병원의 과실이 있을 수 있다고 주장한 것을 두고도 "병원에서 안 죽을 것이라고 했는데 갑자기 새벽에 사망했다고 하니 '우리 남편을 살려냈어야지'라는 생각에 다툰 것으로 생각된다"며 "그런 주장을 충분히 할 만한 상황이었다고 공감된다"고 헤아렸다.

특히 재판부는 "시어머니가 용서하지 않았다면 1심처럼 무거운 형을 선고하려고 했는데, 며느리가 죽일 듯이 미웠을 텐데도 용서해주셨다"며 "시부모님께 감사의 말씀을 드리며 형을 약간 삭감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선고를 듣는 중에도 계속 흐느끼던 안씨는 허리를 숙여 인사하고 법정을 빠져나갔다.

sncwook@yna.co.kr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3128 사회 [단독] 위내시경 받다 '날벼락'.."의사 잘못" 아니라고? MBC 07:13 4
13127 사회 한국당, 현역 21명 인적쇄신 단행..김무성·최경환 포함(종합2보) 뉴스1 07:13 5
13126 사회 [단독] "출연료 받았지? 바로 보내"..제자들 피땀 챙겼나 MBC 07:13 4
13125 사회 뼛속 '드릴 조각' 알고도 쉬쉬..한양대병원은 '배짱' SBS 07:13 5
13124 사회 [로드맨] "뜨는 게 무서워요"..폐허 된 골목상권 MBC 07:13 4
13123 사회 겨울 들판 점령한 '공룡알'..농민들 "쌀보다 짭짤한 지푸라기" 조선일보 07:13 4
13122 사회 신경외과의 두통 체크리스트 "4가지를 확인하라" 오마이뉴스 07:13 4
13121 사회 김부선 "더는 이재명 문제 삼고 싶지 않아"..고소 일부 취하 뉴스1 07:13 4
13120 사회 한국당 현역 18.8% 물갈이 속 '영남 다선' 대거 살아남아 연합뉴스 07:13 3
13119 사회 이르면 다음 주 '3기 신도시' 발표..유력한 후보지는? JTBC 07:13 4
13118 사회 '레모나' 경남제약 상장폐지 결정..홈페이지 '마비' 이데일리 12.14 4
13117 사회 기초연금 40만원 준다는데 '쥐꼬리' 국민연금 가입할까 연합뉴스 12.14 4
13116 사회 살찌기 싫다면 장내 미생물이 좋아하는 음식을 먹자 한겨레 12.14 4
13115 사회 "나한테 술팔았지? 신고하면 영업정지야" 청소년에 협박당하는 술집들 세계일보 12.14 4
13114 사회 5분 만에 300억원어치 팔린 '가성비甲' 스마트폰..'포코폰' 써보니 조선비즈 12.14 5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