캄보디아 봉사활동 대학생 2명, 복통 호소 뒤 돌연 사망

SBS 0 136 01.10 07:13

<앵커>

캄보디아로 봉사활동을 간 대학생 2명이 복통을 호소하다 하루 만에 숨졌습니다. 한 명은 심장마비, 다른 한 병은 패혈쇼크로 인한 심정지인데 자세한 인과관계에 대해 조사가 더 이뤄지고 있습니다.

TJB 박찬범 기잡니다.

<기자>

건양대학교 학생과 교직원으로 구성된 19명이 캄보디아 프놈펜으로 봉사활동을 떠난 것은 지난 6일입니다.

사흘째인 지난 8일 아침 여학생 두 명이 갑자기 복통을 호소해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잠시 상태가 호전됐던 이들은 다음 날 복통이 재발해 다른 병원으로 이송되다 결국 숨졌습니다.

한 명의 사인은 심장마비, 나머지 한 명은 패혈 쇼크로 인한 심정지입니다.

[백만석/건양대학교 홍보팀장 : 접종 또는 필요한 약을 먹게 했고요. 저희가 일단 다 학생들한테 확인을 받고 출발을 했습니다.]

숨진 학생들은 대부분의 시간을 숙소에서 보냈고 복통 발병 직전 다른 학생 두 명과 함께 호텔 앞 식당에서 피자와 구운 돼지고기를 먹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일각에서는 처음 입원했던 현지 병원에서 치명적인 병균에 감염됐다는 의견도 있지만, 대사관 측은 의료수준이 열악한 병원이 아니라고 밝혔습니다.

학교 측은 현지에 남아 있는 봉사단 17명의 건강 상태는 현재 양호하다며 총장을 포함한 수습반을 현장으로 급파했습니다.

학교 측이 봉사활동 출발 전에 학생들의 건강상태와 예방접종 여부를 제대로 확인했는지 또 현지 인솔 과정에서 문제는 없었는지 철저한 조사가 필요합니다.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5197 사회 [단독] "前남편이 아이 문제로 날 무시해, 기분 나빴다" 서울신문 07:13 8
15196 사회 땅도 없이 사업 추진·추가금 '눈덩이'.. 깨진 내집 마련 꿈 세계일보 07:13 7
15195 사회 새로운 '친박 신당' 예고..'태극기'의 황교안 흔들기 MBC 07:13 8
15194 사회 "허블레아니 침몰 직후 물 속에서 회전까지" KBS 07:13 8
15193 사회 '전 남편 살해' 고유정 범행 전 친아들 성씨도 바꿔 사용 뉴시스 07:13 8
15192 사회 10km 가는 데 2년8개월..느릿느릿 화성 탐사, 드론으로 속도 낸다 경향신문 07:13 8
15191 사회 광복회장 "황교안, 백선엽 예방..항일독립정신 외면한 것" 연합뉴스 07:13 6
15190 사회 MBC 기상캐스터 합격 4주만에 교육받다 OUT 미디어오늘 07:13 7
15189 사회 비번 경찰관 美코스트코에서 언쟁하다 발포..1명 사망·2명 중상(종합2보) 연합뉴스 07:13 5
15188 사회 "애들이 솜사탕 좋아해" 고유정 추정 커뮤니티 글..경찰 "작성자 확인 중" 뉴시스 07:13 8
15187 사회 소속사 대표에 털어놓은 '성매매 고백'..성폭행 빌미 됐다 SBS 06.15 6
15186 사회 자식 그리워한 '전남편'..아기 때 옷·장난감까지 보관 JTBC 06.15 6
15185 사회 중국은 왜 150년 만에 오키나와 역사 조명에 나섰을까 시사저널 06.15 5
15184 사회 서울시, 강제철거 미루는 사이..'막사' 구축한 대한애국당 JTBC 06.15 5
15183 사회 [이슈플러스] 하루 100톤꼴 '처리 불능'..환경부는 "문제없다" JTBC 06.15 5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