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 사람들 조문도 오지 마라" 간호사 유서 남긴 채..

JTBC 0 92 01.10 07:13

[앵커]

얼마 전에 서울의료원의 한 간호사가 스스로 목숨을 끊은 사실이 뒤늦게 드러났습니다. JTBC 취재진이 확인한 유서에는 같은 병원 사람들은 조문도 오지 말라고 쓰여 있었습니다. 유족들은 직장내 괴롭힘 끝에 벌어진 비극이라면서 제대로 된 진상조사를 촉구하고 있습니다.

김지아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지난 5일 서울의료원의 서지윤 간호사가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서씨 유족 : 링거를 맞고 있길래 '몸이 안 좋나?' 하고 봤는데 (죽어있었다.)]

유족들은 평소 서 씨가 직장에서의 괴로움을 호소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서씨 유족 : 언니 나 오늘 밥 한 끼도 못 먹었다. 오늘 나 물 한 모금도 못 먹었다.]

서 씨가 가족들에게 보낸 메시지입니다.

[서씨 유족 : 커피를 타다가 커피가 넘쳐서 또 그거 갖다가 또 혼나고.]

신발에서 난 소리때문에 혼났다고도 말합니다.

[서씨 유족 : (슬리퍼) 끌리는 소리조차 눈치가 보여가지고 누나가 슬리퍼도 새거로 갈았다고 하더라고요.]

서 씨가 이 병원에서 일한 기간은 5년.

하지만 유서에서는 병원 사람들의 조문도 거부했습니다.

죽어서도 병원 사람을 만나고 싶지 않다는 뜻을 밝힌 것입니다.

병원 측은 서 씨의 발인이 끝난 뒤에야 사망을 확인했습니다.

[서씨 유족 : 화장을 하고 사진을 들고 가고 있는데 (병원에서) 전화가 오더라고요. 서 선생님 출근을 안 해서 그러는데 왜 안 오느냐고. 제가 너무 화가 나서 우리 누나 죽었다고. 끊으라고.]

서 씨의 사망 원인은 약물 과다 투여였습니다.

병원 측은 약물이 내부에서 유출된 것은 아니라며 현재 진상 조사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4247 사회 "어디서든 화장해드립니다"..차 지붕에선 '검은 연기' MBC 07:13 4
14246 사회 "쇼크로 쓰러져 죽을 뻔"..헬스장에 퍼진 '위험한 주사기' SBS 07:13 4
14245 사회 배낭여행 간다고?.. '베드버그 조심하세요" 머니투데이 07:13 5
14244 사회 "섬뜩한 경호 수칙 위반".."이전 정부도 똑같이 했다" MBC 07:13 5
14243 사회 [단독] "5·18 일주일 전, 장세동 광주에 급파" MBC 07:13 4
14242 사회 산책이 두렵다.. 일산호수공원 '유리섬유'의 공습 서울신문 07:13 4
14241 사회 주택난 홍콩, '축구장 1300배' 세계 최대 인공섬 만들기로 JTBC 07:13 5
14240 사회 "'반민특위' 아니라 '반문특위'"..나경원 해명 논란 KBS 07:13 4
14239 사회 커피값 5000원 시대..소비자들이 생각하는 적정금액은? JTBC 07:13 5
14238 사회 카톡에서 텔레그램으로 옮긴 음란대화..정부 "고심 중" MBN 07:13 4
14237 사회 [단독] "VIP가 관심이 많다"..朴청와대, 김학의 발표 앞두고 경찰 압박 KBS 03.23 7
14236 사회 [단독] 승리 일행, 외식업체 투자자 '日 회장님' 성접대 의혹 SBS 03.23 6
14235 사회 한밤 중 태국 가려던 김학의 '출금 조치'.."머리 식히려" 해명 JTBC 03.23 6
14234 사회 나경원 "반민특위 아닌 2019년 반문특위 비판한것"해명 뉴스1 03.23 7
14233 사회 외모 비슷한 남성 앞세우고 '경호'..진짜 김학의를 찾아라 JTBC 03.23 6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