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합차 전용차로 단속, 선팅 짙으면 무사통과?

한국일보 0 104 02.10 07:13

차 눌림ㆍ역광에 비친 내부모습

경찰 레이더망에 99% 걸려

설 연휴 얌체운전 330명 적발

설 연휴 첫날인 2일 경부고속도로 잠원 나들목과 서초 나들목 일대에서 귀성 차량들이 서울을 빠져나가며 정체를 빚고 있다. 연합뉴스 제공

회사원 강모(43)씨는 설 당일인 지난 5일 성묘를 하려고 영동고속도를 타고 강원 원주로 향하던 중 경찰이 버스전용차로 위반차량을 단속하는 걸 목격했다. 하지만 강씨 눈에 경찰 단속은 좀 허술해 보였다. 육안으로 확인했을 때 승합차 탑승 인원이 6명이 안돼 보이면 어김없이 불러 세우면서 틴팅(썬팅)이 짙거나 창문에 커튼이 쳐져 내부가 안 보이는 차량은 별 제지를 하지 않았기 때문이다. 강씨는 “진짜 얌체운전자가 되레 단속을 빠져나가는 역설적 상황에 기가 막혔다”고 했다.

경찰이 명절 연휴기간 버스전용차로를 이용하는 얌체운전자를 잡아내기 위해 단속을 강화하고 있지만 시민들의 시선은 그리 곱지 않다. 특히 9인승 이상 12인승 이하 승합차의 경우 탑승자가 6인 이상일 때만 고속도로 버스전용차로를 주행할 수 있는데, 과연 제대로 걸러내는지 100% 믿지 못하겠다는 것이다.

[저작권 한국일보] 명절 버스 차로 단속 그래픽=박구원 기자

하지만 경찰의 설명은 다르다. 썬팅이 짙은 차량이 단속을 피해 갈 것 같지만 사실은 경찰의 단속 기법을 빠져 나가지 못한다는 것이다. 경찰 관계자는 “차 내부가 보이지 않아도 차의 눌림 정도, 역광에 비친 내부 모습 등 경찰만 공유하는 다양한 방식으로 위반차량을 잡아내기 때문에 썬팅이 짙다고 통과되는 건 절대 아니다”라고 말했다.

암행순찰차량을 통한 단속 또한 효과를 톡톡히 발휘한다는 게 경찰 주장이다. 10일 경찰청에 따르면 설 연휴인 지난 2일부터 6일까지 닷새 동안 버스전용차로 위반으로 적발된 얌체운전자는 모두 330명. 경찰은 특히 이번 설에 경부선과 영동선에 각 4대와 2대씩의 암행순찰차를 투입하고 드론 2대를 띄우는 등 버스전용차로 위반 단속을 강화했다고 한다. 경광등이나 사이렌을 부착하지 않아 일반차량으로 보이는 암행순찰차의 경우 지난해 설 명절에는 투입되지 않았다.

경찰은 올 추석 암행순찰차를 20대로 늘리는 등 암행순찰 방식을 통한 단속을 강화하겠다는 계획이다. 경찰 관계자는 “운전자로선 단속이 허술하다고 느낄 수도 있지만 경찰이 보지 못해 지나칠 순 있어도 의심 차량으로 포착된 차량이 경찰 레이더망을 빠져나가는 건 거의 드물고 경찰이 실제 지목하면 99%는 적중한다”고 강조했다.

김동욱 기자 kdw1280@hankookilbo.com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4958 사회 사립유치원 사들여 국공립화 속도..교사 800명 해고 위기 SBS 07:13 6
14957 사회 "잠안자고 수시 호출..트럼프 에어포스원 수행은 포로 생활" 연합뉴스 07:13 6
14956 사회 도로 위 낙하물에 '수리비 1천만 원'..책임 떠안는 운전자 SBS 07:13 5
14955 사회 [날씨] 주말 내내 30도 넘는 더위..월요일 비 내리며 '뚝' SBS 07:13 5
14954 사회 [로드맨] 내년 7월, 내 집 앞 공원이 사라진다? MBC 07:13 6
14953 사회 시멘트 담장으로 막은 통학로..알고 보니 국유지 채널A 07:13 6
14952 사회 트럼프 코털 건드린 '드론 공습'.."중동에 미군 추가 파병" SBS 07:13 6
14951 사회 태국 항구 정박중인 한국 해운사 소속 선박에서 컨테이너 폭발 연합뉴스 07:13 5
14950 사회 자외선 차단제 하나면 안심? 자주 안 바르면 역효과 난다 SBS 07:13 6
14949 사회 광화문 나온 한국당, 세월호 집회 '방해' 논란.."소음 지나쳐" 연합뉴스 07:13 5
14948 사회 조진래 전 국회의원 함안서 숨진 채 발견 연합뉴스 05.24 4
14947 사회 조진래 전 국회의원 숨진 채 발견(종합) 연합뉴스 05.24 5
14946 사회 미, 화웨이 때리기 왜?.."지금 중국 기술굴기 못 막으면 실리콘밸리 무너질 것" 한겨레 05.24 4
14945 사회 강경화 "기밀유출 용납없다..日외교결례 도움안돼" 머니투데이 05.24 4
14944 사회 이란 전투기 추락 침묵 뒤엔..美무기로 美와 싸우는 역설 중앙일보 05.24 4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