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플러스] 하루 100톤꼴 '처리 불능'..환경부는 "문제없다"

JTBC 0 52 06.15 07:13

[앵커]

의료폐기물이 제대로 처리 안 되는 현실은 이 업체만의 문제가 아닙니다. 이미 지난해 우리나라에서 나온 의료폐기물은 전체 소각장 처리용량을 3만 7000t이나 넘겼습니다. 단순 계산을 해보면 하루 100t씩 쓰레기가 넘치게 되는 상황입니다.

배양진 기자입니다.

[기자]

지난해 우리나라에서 배출된 의료 폐기물은 22만 6000t에 이르는 것으로 추정됩니다.

2011년 12만 5000t에서 7년 새 2배 가까이로 늘었습니다.

의료폐기물 소각업체가 처리할 수 있는 양은 2015년부터 18만 9000t으로 큰 변동이 없습니다.

지난해에만 처리 용량을 3만 7000t이나 넘겼습니다.

하지만 환경부는 처리 용량이 부족하지는 않다는 입장입니다.

폐기물관리법상 의료폐기물 소각업체는 허가받은 용량보다 많게는 30%까지 더 태울 수 있다는 것입니다.

하지만 병원 현장에서는 폐기물을 보낼 곳이 없다며 아우성입니다.

의료폐기물이 급증한 것은 특히 요양병원이 늘어나면서 1회용 기저귀가 쏟아지는 것이 가장 큰 원인입니다.

[의료폐기물 수거업체 직원 : (일회용 기저귀가) 25%는 차지해요. 다른 업체는 40%인 데도 있고, 어떤 경우는 70%인 데도 있고.]

환경부는 감염 위험이 별로 없는 1회용 기저귀는 일반폐기물 소각장에서도 처리할 수 있도록 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의료폐기물 전문 소각업체들이 물량이 줄어든다며 반대하는 것이 걸림돌입니다.

감염병 환자가 아닌 일반 환자의 기저귀를 전용 소각 대상에서 제외하면 전체 의료폐기물의 15~20%가 줄어들 것으로 추정됩니다.

(영상디자인 : 조영익)

◆ 관련 리포트
[이슈플러스] 의료폐기물 쌓이는데…환경부, 10개월 방관
→ 기사 바로가기 : http://news.jtbc.joins.com/html/767/NB11833767.html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5527 사회 정두언 전 의원 산에서 숨진 채 발견..유서 남겨 KBS 07:13 6
15526 사회 정두언 前의원 사망에 정치권 '애도' 한목소리.."잊지 못할 것"(종합) 뉴스1 07:13 8
15525 사회 "오! 아기가 숨을 쉰다"..'골든타임' 지켜낸 경찰관 MBC 07:13 5
15524 사회 일회용 컵 대신 들고 다닌 유명 텀블러, 납 범벅이었다 SBS 07:13 7
15523 사회 "일본 안 가요" 관광객 반토막..'아베 목표' 타격 전망 SBS 07:13 5
15522 사회 장애 아들 버리고.."찾아올라" 이름·전화번호 바꿔 MBC 07:13 7
15521 사회 '인생 2막' 설계하던 정두언..파란만장한 '20년 정치인생' 마감 연합뉴스 07:13 5
15520 사회 '백색국가' 한국 제외 수순..WTO 위반 피하려 '꼼수' 가능성 JTBC 07:13 5
15519 사회 반짝 불매? 이번엔 다르다..'日 불매운동' 전국·전 품목 확산 KBS 07:13 5
15518 사회 日 은행이 빌려준 돈 25조라는데..'금융 보복' 가능성은 SBS 07:13 7
15517 사회 '세월호 한 척'이 유머? 정미경 발언 후폭풍 거세 노컷뉴스 07.15 9
15516 사회 트럼프, '제조업 부활' 강조하며 日 압박.."확실한 협조 요청" 뉴스1 07.15 6
15515 사회 [단독]공무원 "비정규직, 얼마나 혜택 받는데..그냥 잘라요" 인권위 "인권침해" 서울신문 07.15 5
15514 사회 [단독] LA총영사관도 '유승준' 대신 '스티브유'.. 정부 판단 '어떻게 될까' 헤럴드경제 07.15 8
15513 사회 줄줄이 美 떠나는 기업들..이케아도 남은 공장 문 닫는다 뉴스1 07.15 8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