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블레아니 침몰 직후 물 속에서 회전까지"

KBS 0 52 06.16 07:13

[앵커]

헝가리 유람선 침몰 당시 상황에 대한 추가적인 분석이 나왔습니다.

허블레아니 호가 크루즈선에 부딪혀 침몰한 뒤에도 물 속에서 수차례 회전한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가해 크루즈선이 이미 가라앉은 유람선을 계속 밀면서 앞으로 나아갔기 때문입니다.

이재희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조타실 천장은 주저 앉았고, 선체 좌현은 크게 휘었습니다.

헝가리 검경은, 배의 손상 부위와 영상 기록을 종합해 사고를 재구성한 결과, 허블레아니 호가 침몰 직후 물 속에서 수차례 회전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습니다.

사고 당시 가해 크루즈선 바이킹 시긴은 허블레아니 호를 추돌해 그대로 뒤집어 버렸습니다.

7초만에 침몰해 버린 배...

그런데도 바이킹 시긴은 항로를 유지해 가라앉은 유람선을 밀고 나갑니다.

이 때문에 허블레아니가 물 속에서 최소 한 차례 이상 회전했다는 설명입니다.

허블레아니 호가 짧은 시간에 매우 큰 충격을 여러 번 받았을 것으로 추정되는 대목입니다.

5배나 큰 크루즈선에 반복적으로 부딪치고 밀리면서, 선체 곳곳에 변형까지 일어났습니다.

피해 선사 측의 통신기록 조회 결과, 가해 크루즈선은 추월을 시도하며 신호도 보내지 않았던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토트 미하이/피해 유람선 선사 대변인 : "회사 자체 검사를 하고 녹화 영상을 살펴봐도 바이킹 시긴 호가 사전에 추월하겠다는 의사를 밝히거나 허가를 받지 않았습니다."]

피해 선박은 압류 조사하면서 가해 선박은 풀어준 헝가리 경찰에 대한 비판도 거셉니다.

[머저르 죄르지/피해 유람선 선장 변호사 : "허블레아니 호를 조사한 것처럼 가해 선박을 전문가 위원회를 구성해 자세하게 조사하지 않겠다는 경찰의 입장을 전혀 받아들일 수 없습니다."]

한국과 헝가리 측의 수색작업이 계속되고 있지만 실종자 3명은 아직 발견되지 않았습니다.

KBS 뉴스 이재희입니다.

이재희 기자 (leej@kbs.co.kr)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5527 사회 정두언 전 의원 산에서 숨진 채 발견..유서 남겨 KBS 07:13 6
15526 사회 정두언 前의원 사망에 정치권 '애도' 한목소리.."잊지 못할 것"(종합) 뉴스1 07:13 8
15525 사회 "오! 아기가 숨을 쉰다"..'골든타임' 지켜낸 경찰관 MBC 07:13 5
15524 사회 일회용 컵 대신 들고 다닌 유명 텀블러, 납 범벅이었다 SBS 07:13 7
15523 사회 "일본 안 가요" 관광객 반토막..'아베 목표' 타격 전망 SBS 07:13 5
15522 사회 장애 아들 버리고.."찾아올라" 이름·전화번호 바꿔 MBC 07:13 7
15521 사회 '인생 2막' 설계하던 정두언..파란만장한 '20년 정치인생' 마감 연합뉴스 07:13 5
15520 사회 '백색국가' 한국 제외 수순..WTO 위반 피하려 '꼼수' 가능성 JTBC 07:13 5
15519 사회 반짝 불매? 이번엔 다르다..'日 불매운동' 전국·전 품목 확산 KBS 07:13 5
15518 사회 日 은행이 빌려준 돈 25조라는데..'금융 보복' 가능성은 SBS 07:13 7
15517 사회 '세월호 한 척'이 유머? 정미경 발언 후폭풍 거세 노컷뉴스 07.15 9
15516 사회 트럼프, '제조업 부활' 강조하며 日 압박.."확실한 협조 요청" 뉴스1 07.15 6
15515 사회 [단독]공무원 "비정규직, 얼마나 혜택 받는데..그냥 잘라요" 인권위 "인권침해" 서울신문 07.15 5
15514 사회 [단독] LA총영사관도 '유승준' 대신 '스티브유'.. 정부 판단 '어떻게 될까' 헤럴드경제 07.15 8
15513 사회 줄줄이 美 떠나는 기업들..이케아도 남은 공장 문 닫는다 뉴스1 07.15 8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