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회용 컵 대신 들고 다닌 유명 텀블러, 납 범벅이었다

SBS 0 266 2019.07.16 07:13

<앵커>

환경을 생각하면서 일회용 컵 대신 텀블러 쓰는 분들이 많아졌지요. 그런데 시중에서 팔리는 일부 텀블러의 용기 바깥 부분에서 납 성분이 검출됐습니다.

엄민재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일회용 컵을 조금씩 대체하고 있는 텀블러, 친환경 개념 속에 수요가 늘면서 색상과 디자인도 다양해졌습니다.

[권재이/서울 양천구 : 환경 보호 차원에서 구매한 것도 있고 몸에 더 좋지 않을까, 일회용 제품보다….]

금속 재질 텀블러의 경우 선명한 색상을 위해 표면을 페인트로 마감한 제품이 많습니다.

한국 소비자원이 시중에서 판매되는 텀블러 제품 24개를 조사한 결과 4개 제품의 용기 외부 표면에서 다량의 납이 검출됐습니다.

파스쿠찌, 할리스커피 등 유명 커피숍의 제품 일부와 다이소와 온라인 쇼핑몰 판매 제품들입니다.

외부 표면이라도 안전할 수 없다는 게 문제입니다.

[신국범/소비자원 제품안전팀장 : 손으로 만지거나 음료를 마시는 과정에서 입술과의 접촉을 통해서 또는 벗겨진 테이프의 섭취를 통해서 인체에 흡수될 우려가 높습니다.]

납은 어린이의 지능발달 저해와 근육 약화 등을 유발하고 발암 가능 물질로 분류됩니다.

[납 검출 텀블러 사용자 : 환경을 위해서 텀블러를 쓰는 건데 환경을 위해 쓰고 있는 게 사실은 사람에게 유해하다는 생각이 들고….]

우리나라는 외국과 달리 식품과 접촉하는 면이 아닌 외부 표면에 대한 유해물질 기준이 마련돼 있지 않습니다.

업체들은 해당 제품을 판매 중지하고 전량 회수에 들어갔습니다.

(영상편집 : 김종태, VJ : 정민구·한승민)   

엄민재 기자happymj@sbs.co.kr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9585 사회 인도네시아 육군 참모총장, '200만원 마스크' 착용 아내로 뭇매 연합뉴스 07.06 7
19584 사회 미 유학 한국 학생들 "무슨 날벼락이냐"..충격·분통 연합뉴스 07.06 6
19583 사회 부산서 또 스텔스 사망 사고..술 취해 도로 누워있다 깔려(종합) 연합뉴스 07.06 7
19582 사회 [TF사진관] '역대급' 일본 홍수, 규슈 덮은 기록적 폭우..'처참한 광경' 더팩트 07.06 7
19581 사회 바나나에 콘돔끼우기 "뭐가 잘못됐는데".. 교사 옹호 여론 압도 머니S 07.06 6
19580 사회 '해열제 복용' 제주여행 확진자에 1억3000만원대 손배 청구 뉴스1 07.06 7
19579 사회 세계 최장수 몸 붙은 쌍둥이 68세 일기로 사망 연합뉴스 07.06 6
19578 사회 [단독] 최숙현 때린 '팀닥터', 경찰조사 때 "혐의 인정" 한국일보 07.06 6
19577 사회 "아빠 민증 줘봐" 10대에 대출사기..부모는 7억 뜯겼다 뉴시스 07.06 5
19576 사회 [단독]'미스트롯' 정미애, 넷째 임신..연예계 '다산의 여왕' 스포티비뉴스 07.06 6
19575 사회 9년 키운 반려견, 5시간 만에 쓰레기로 소각 KBS 07.05 8
19574 사회 '마스크 안 쓰면 고발, 책임 묻겠다' 초강수 던졌다 SBS 07.05 7
19573 사회 셀프살균 기능 탑재 투명 마스크 나온다..美 FDA 승인 서울신문 07.05 9
19572 사회 재선 확실시되는 고이케 도쿄지사 '변화무쌍'..한국과는 '악연' 연합뉴스 07.05 8
19571 사회 [단독]안희정 전 지사, 모친상으로 일시 '형집행정지' 결정 머니투데이 07.05 7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