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 아기가 숨을 쉰다"..'골든타임' 지켜낸 경찰관

MBC 0 121 07.16 07:13

[뉴스데스크] ◀ 앵커 ▶

대구에서는 파출소에서 근무 중이던 경찰관들이, 16개월 된 아기의 생명을 구해서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잠을 자다 숨이 멈춰버린 아기의 부모가 살려달라며 찾아오자, 곧바로 심폐소생술을 한 덕분이었는데요.

CCTV에 찍힌 당시 긴박했던 상황, 박재형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 리포트 ▶

한 남자가 축 늘어진 아기를 안고 파출소로 뛰어들어갑니다.

반바지 차림에 상의도 걸치지 않은 이 남자는 "아기가 숨을 쉬지 않는다", "도와달라"고 외쳤고, 곧장 밖으로 뛰쳐나간 경찰관들이 곧바로 심폐소생술을 시작합니다.

"뭐 먹었어요?" (아뇨. 자다가 갑자기…) "숨 쉰다! 숨 쉰다! 우리가 CPR, 심폐소생술 배웠기 때문에 괜찮습니다. 아버지 걱정하지 마세요. 일단 119 오니까 걱정하지 마세요."

응급 처치를 한 지 1분 30초 만에 아기는 다시 숨이 돌아왔고, 119 구조대도 신속하게 도착해 아기를 병원으로 옮겼습니다.

잠 자던 중 호흡을 멈춘 생후 16개월 아기가 경찰의 심폐소생술 덕에 위기를 넘긴 겁니다.

아기의 집은 파출소에서 불과 30m 밖에 떨어져 있지 않아 신속하게 도움받을 수 있었습니다.

현장에 있었던 경찰 가운데 1명은 수상 인명구조 자격증을 따면서 심폐소생술을 익혔습니다.

[김한진/대구 두류3동 파출소 경사] "두 아이의 아빠로서 아이가 생명이 위급하다든가 그런 상황을 생각 안 해본 게 아니기 때문에, 그런 위급한 상황에서 긴박했지만 어느 정도 침착하게 할 수 있지 않았나…"

골든타임을 놓치지 않은 경찰의 신속하고도 침착한 대처가 소중한 어린 생명을 구했습니다.

MBC뉴스 박재형입니다.

(영상취재 : 이동삼 (대구))

박재형 기자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175 사회 "사람 비명 뒤로 불꽃"..찜질방 불가마 폭발 '2명 부상' SBS 07:13 5
17174 사회 유시민 "검찰 전두환 신군부 연상..권한 제어할 수단 없어" 뉴스1 07:13 4
17173 사회 고민정 SNS글에 '바른미래' 김정화 "오만.." 경향신문 07:13 6
17172 사회 문어발 집주인의 전세 사기..재산 조회해도 '휴지조각' SBS 07:13 6
17171 사회 병사 70명당 위안부 1명..일 문서 발견 MBC 07:13 5
17170 사회 [비하인드 뉴스] '펭수' 판박이? 유사 캐릭터 '펑수' 등장에.. JTBC 07:13 4
17169 사회 '4+1 공조' 협상안 도출 속도..사면초가 한국당 파이낸셜뉴스 07:13 7
17168 사회 4시간 만에 또 영장 반려..경찰 "모든 절차 검토" KBS 07:13 5
17167 사회 돌보미는 일감 없다는데 맞벌이 부모는 '발 동동'..미스매치 이유는? KBS 07:13 4
17166 사회 부정수급에 세금 줄줄 새는데..처벌 말라? MBC 07:13 5
17165 사회 檢, 복제폰 다량 만들어 숨진 수사관 아이폰X 잠금해제 안간힘 연합뉴스 12.06 6
17164 사회 91세로 은퇴한 맥도날드 최고령 알바생 "침 뱉는 청년도 내가 공손히 말하면 미안해해" 조선일보 12.06 6
17163 사회 정장에 운동화?..'추다르크'의 이유 있는 신발 차림 한국일보 12.06 8
17162 사회 29층 신축 아파트에 '창문없는 집'이 있다? KBS 12.06 6
17161 사회 황교안 "靑 선거개입 사실로 드러나고 있어..文대통령 직접 해명하라" 뉴스1 12.06 8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