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강남경찰서 '싹' 바꾸겠다더니..버티는 '붙박이'들

MBC 0 101 08.13 07:13

[뉴스데스크] ◀ 앵커 ▶

'버닝썬 게이트'로 드러난 서울 강남경찰서와 클럽 간의 유착 관계를 없애겠다며 경찰은 강남서에 대한 대규모 인사조치를 단행했습니다.

그런데, 강남서 경찰들을 전수 조사해 봤더니, 10년 이상 장기 근속한 경찰관들은 대부분 그대로 남아 있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이문현 기자가 단독 취재했습니다.

◀ 리포트 ▶

폭행과 마약 신고를 받고도 클럽 안에 진입하지 않았던 경찰.

클럽 버닝썬 게이트와 관련해 강남경찰서 전현직 직원들이 무더기로 입건됐습니다.

경찰은 뿌리깊은 유착의혹을 없애겠다며 지난달 24일 강남경찰서에 재직중인 경찰관 164명을 전출 발령했습니다.

그런데 이 가운데 강남경찰서 본서에서 10년 이상 근무한 경위 이상 간부급 경찰은 단 8명 뿐이었습니다.

10년 이상 근무한 44명 가운데, 18%만 다른 곳으로 옮긴 겁니다.

유착과 비리에 연루된 의혹이 있거나 징계를 받은 경찰관들 위주로 전출시켰다는 겁니다.

[김철민/더불어민주당 의원] "오히려 장기 근무자들은 잔류돼 있고, 단기 근무자들만 다른 곳으로 전출됐습니다. 과연 경찰이 유착 비리 근절에 대한 의지가 있는것인지 (참으로 의심스럽습니다.)"

강남경찰서 관계자는 "실제 강남에서 오래 근무한 일명 '강남맨'이 아니라, 강남서로 전출온 지 얼마 안된 '비강남맨'이 인사 대상자에 많이 포함됐다"고 말했습니다.

이에 대해 서울지방경찰청 관계자는 "강남서에서 오랜 기간 근무한 경찰들에 대한 인사조치도 검토했지만, 단순히 장기간 근무했다고 해서 인사를 하면 선의의 피해자가 발생할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하지만 버닝썬 게이트로 드러난 경찰과 업소간의 유착 관계를 청산해야한다는 여론이 거센 상황에서

장기근무자 대부분을 강남서에 그대로 남겨둔 이번 인사가 공감을 줄 수 있을지 의문을 제기하는 목소리가 많습니다.

MBC뉴스 이문현입니다.

(영상편집: 정지영)

이문현 기자 (lmh@mbc.co.kr)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175 사회 "사람 비명 뒤로 불꽃"..찜질방 불가마 폭발 '2명 부상' SBS 07:13 5
17174 사회 유시민 "검찰 전두환 신군부 연상..권한 제어할 수단 없어" 뉴스1 07:13 4
17173 사회 고민정 SNS글에 '바른미래' 김정화 "오만.." 경향신문 07:13 6
17172 사회 문어발 집주인의 전세 사기..재산 조회해도 '휴지조각' SBS 07:13 6
17171 사회 병사 70명당 위안부 1명..일 문서 발견 MBC 07:13 5
17170 사회 [비하인드 뉴스] '펭수' 판박이? 유사 캐릭터 '펑수' 등장에.. JTBC 07:13 4
17169 사회 '4+1 공조' 협상안 도출 속도..사면초가 한국당 파이낸셜뉴스 07:13 7
17168 사회 4시간 만에 또 영장 반려..경찰 "모든 절차 검토" KBS 07:13 5
17167 사회 돌보미는 일감 없다는데 맞벌이 부모는 '발 동동'..미스매치 이유는? KBS 07:13 4
17166 사회 부정수급에 세금 줄줄 새는데..처벌 말라? MBC 07:13 5
17165 사회 檢, 복제폰 다량 만들어 숨진 수사관 아이폰X 잠금해제 안간힘 연합뉴스 12.06 6
17164 사회 91세로 은퇴한 맥도날드 최고령 알바생 "침 뱉는 청년도 내가 공손히 말하면 미안해해" 조선일보 12.06 7
17163 사회 정장에 운동화?..'추다르크'의 이유 있는 신발 차림 한국일보 12.06 8
17162 사회 29층 신축 아파트에 '창문없는 집'이 있다? KBS 12.06 6
17161 사회 황교안 "靑 선거개입 사실로 드러나고 있어..文대통령 직접 해명하라" 뉴스1 12.06 8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