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격에 빠진 일본 정부, 고노 장관 "단호하게 항의" 담화

한국일보 0 120 2019.08.22 07:13
문재인 대통령과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6월 28일 오사카에서 열린 주요 20개국 정상회의 공식 환영행사에서 8초간 악수만 나눈 뒤 지나치고 있다. 오사카=AP 연합뉴스

일본 정부는 22일 한국 정부의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ㆍ지소미아) 종료 결정과 관련해 “전혀 받아들일 수 없으며 단호하게 항의한다”는 고노 다로(河野太郎) 외무장관의 담화를 발표했다. 고노 장관은 이날 밤 9시30분쯤 남관표 주일 한국대사를 외무성으로 초치, 이러한 내용을 전달하며 강하게 항의했다.

고노 장관은 담화에서 “지소미아는 안보분야에서 한일 간 협력과 연계를 강화하고 지역의 평화와 안정에 기여하고 있다는 인식 하에 2016년 체결 이후 지금까지 매년 자동 연장돼 왔다”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한국 정부의 결정은 현재 지역 안보 환경을 완전히 오인한 대응이라고 말할 수밖에 없어 매우 유감”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한국 정부는 안전보장상 맥락에서 지소미아 종료 결정과 일본의 수출 규제 운용 재검토를 연결하고 있지만, 두 사안은 완전히 차원이 다른 문제”라고 주장했다. 이어 “한일관계는 지소미아 종료를 포함해 한국 측에서 매우 부정적이고 비합리적인 움직임이 잇따라 매우 엄중한 상황이 이어지고 있다”며 “일본 정부는 여러 문제에 대해 일관된 입장에 기반해 계속해서 한국 측에 현명한 대응을 강하게 요구해 나갈 생각이다”고 말했다.

일본 정부는 오전까지 주요 각료들을 통해 지소미아 연장을 희망해 온 터라 충격에 빠진 모습이 역력했다. 일본 언론들도 지소미아 종료 결정을 속보로 타전하며 “한일갈등이 안전보장 분야로 파급됐다. 양국 간 균열이 더욱 깊어질 수밖에 없다”고 전망했다.

아베 신조(安倍晋三) 총리는 이날 총리관저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대해 굳은 표정으로 답변하지 않았다. NHK는 정부 고위 관계자를 인용해 “일본에 대한 영향은 그다지 없다. 미일 간 안보분야에서 연계를 제대로 하고 있다”고 전했다. 다른 정부 관계자는 “유감이지만, 그렇다고 일본 측이 징용문제에 대한 자세를 바꿀 수 없다”며 “방위 면에서 미일이 연계하고 있어 당장 영향이 나올 것이라 생각하지 않는다”고 전망했다.

문재인 대통령의 광복절 축사 이후 대화 국면으로 전환하는 듯 했던 한일관계는 더욱 악화할 전망이다. 에토 세이시로(衛藤征士郎) 자민당 외교조사회장은 “미일 간에는 안전보장상 손실이나 손해가 전혀 없다”면서 “왜 한국이 이렇게까지 초조해 하는지 모르겠다. 양국의 젊은 세대들에 반일이나 혐한이 퍼지지 않을까 걱정”이라고 했다.

일본 정부는 향후 한미일 안보협력 틀에서 한국을 제외하고 미국과의 연계를 보다 강화할 전망이다. 아베 총리는 최근 북한의 발사체 발사에 대해 “미일 간 긴밀한 협력”을 강조하며 의도적으로 한국을 제외해 온 것도 같은 맥락이다. 아사히(朝日)신문은 “북한 등의 위협에 대해 한미일 협력을 축으로 한 안전보장체제가 크게 흔들리는 것뿐 아니라 징용문제와 수출 규제로 대립하고 있는 한일관계의 악화가 불가피하다”고 전했다. 이와 관련, 나카타니 겐(中谷元) 전 방위장관도 산케이(産經)신문에 “북한을 이롭게 하는 결정으로 한국 정부의 결정을 이해할 수 없다”며 “상식을 벗어난 행동”이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도쿄=김회경 특파원 hermes@hankookilbo.com(mailto:hermes@hankookilbo.com)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655 사회 [단독] "당신이 검사냐"..'조국 무혐의' 의견에 항명 SBS 01.19 6
17654 사회 영국 해리왕자 장인 "딸 부부가 왕실을 싸구려로 만들어" 연합뉴스 01.19 5
17653 사회 [단독] '추미애 고발' 놓고 새 부장-부하 검사들 충돌 SBS 01.19 6
17652 사회 "이탈리아서 살고파" 제니퍼 로페즈 한마디에 불붙은 유치 경쟁 연합뉴스 01.19 8
17651 사회 돌아온 안철수, 바닥에 엎드려 큰 절하며 정계복귀 '신고식' 연합뉴스 01.19 6
17650 사회 한때 세계 4위 갑부, 신격호가 타 재벌과 달랐던 점 오마이뉴스 01.19 6
17649 사회 미사일만큼 두려운 '물 부족' 경향신문 01.19 8
17648 사회 여군들 "성전환 男부사관과 생활 못해" 세계일보 01.19 7
17647 사회 동대문 패션 '신상' 하루 수만개..온라인이 키우고 중국인이 채웠다 한국경제 01.19 6
17646 사회 북한에 '개별 관광' 신청해보니..답변은? SBS 01.19 8
17645 사회 '이화여대 앞 차량 돌진' 차주 입건.."변속기 'D'에 놓고 내려" 연합뉴스 01.18 7
17644 사회 "이게 무슨 냄새야"..밀려난 노숙자들 곳곳 '인분' MBC 01.18 8
17643 사회 이게 초등 수학문제?..어른인 당신은 풀 수 있나요 MBC 01.18 8
17642 사회 "정경심 석방하라" 서초동에 울려퍼진 조국 지지 집회 서울신문 01.18 8
17641 사회 "트럼프, 한국이 MD 비용 100억 달러 내야 한다며 '주한미군 철수' 언급" 경향신문 01.18 8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