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제원 "아들 음주운전 수사정보 유출 경찰 고발"

동아일보 0 116 2019.09.11 20:45

자유한국당 장제원 의원은 11일 아들 용준 씨(19)의 음주운전 사고를 조사 중인 경찰이 수사정보와 피의사실을 유출했다며 검찰에 고발하겠다고 밝혔다.

장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경찰의 수사정보 유출과 피의사실 공표가 도를 넘고 있다”며 “상상을 초월하는 경찰의 수사정보 유출과 피의사실 공표에 대해 검찰에 고발 조치를 하겠다”고 적었다.

장 의원은 “음주사고는 분명히 국민적으로 지탄받아야 할 범죄”라면서도 “경찰이 악의적 여론 조성을 위해 수사과정에서 얻은 정보를 무차별 유출하고 수시로 피의사실을 공표하는 행위 또한 피의자의 인권을 무참히 짓밟는 중대한 범죄행위”라며 경찰을 비판했다. 그러면서 “피해자의 1차 진술 전부, 피해자의 전화번호, (아들 대신) 자신이 운전자라고 나선 20대 남성의 전화번호와 운영가게, 폐쇄회로(CC)TV 유출, 피해자와의 합의금 액수까지 경찰 외에 누구도 알 수 없는 사실이 언론에 유포돼 피의자들과 피해자의 인권이 심각하게 유린되고 있다”고 덧붙였다.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장 씨는 7일 오전 술을 마신 채 자신의 벤츠 차량을 운전하다가 서울 마포구에서 오토바이와 추돌 사고를 냈다. 사고 이후 운전자 바꿔치기를 통해 범행을 숨기려 하거나 피해자에게 ‘아버지가 국회의원이다’라며 합의를 종용한 사실 등이 알려지면서 논란이 커졌다. 경찰은 “의혹을 빨리 해소하겠다”며 수사 인력을 대폭 늘린 상태다.

강성휘 기자 yolo@donga.com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993 사회 엄마한테 간 이식한 뒤 "사실 나 신천지"..의료진도 확진 SBS 07:13 7
9992 사회 이스라엘 성지순례단 77명중 경북도민 18명, 코로나19 확진(종합2보) 연합뉴스 07:13 8
9991 사회 [단독]국내 백화점 1위 신세계 강남점 확진자 다녀가..'조기 폐점' 머니투데이 07:13 6
9990 사회 광주서 도주극 벌인 코로나19 의심자, 음압격리병실 들어가 연합뉴스 07:13 7
9989 사회 31번 환자 "보건소가 검사 안 해줘"..주장 들어보니 SBS 07:13 6
9988 사회 표정이 된 마스크 자국 '살리고 싶다, 살고 싶다' 한겨레 07:13 7
9987 사회 "일본, 25일 코로나19에 약효 '아비간' 전국적으로 투여 방침" 뉴시스 07:13 6
9986 사회 "아파도 간다"는 신천지 예배..이례적 '출결명단 제외' SBS 07:13 5
9985 사회 미 보건당국, 세계적 대유행 경고.."韓, 명백한 지역확산" SBS 07:13 5
9984 사회 성지순례자, 코로나19 무시 이스라엘 갔다..안동시민 '분노' 뉴시스 07:13 5
9983 사회 "5층은 바이러스 아수라장이었다"..청도대남병원 정신병동만 확진자 111명(종합2보) 뉴스1 02.21 6
9982 사회 '코로나19' 확산에도 보수단체들이 집회 취소하지 않는 이유 국민일보 02.21 4
9981 사회 공무원·의료인·중학생도..대구지역 코로나19 무차별 확산(종합) 뉴스1 02.21 6
9980 사회 [속보]'인천도 뚫렸다'..부평서 여성 1명 코로나19 확진 판정 뉴스1 02.21 4
9979 사회 [현장+]"대구가 한국의 우한 될라" 17년전 악몽 떠올리는 대구 머니투데이 02.21 5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