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소멸 공포, 수도권까지 덮쳤다.."여주시도 사라질 위기"

중앙일보 0 32 11.14 07:13
전국 시·군·구 소멸위험지수. 그래픽=김영옥 기자 yesok@joongang.co.kr
"아무래도 일자리가 없다 보니 젊은 사람들이 밖으로 많이 나가는 경향이 있죠. 수도권 규제 대상이라 큰 기업이 못 들어오고 중소기업도 얼마 없습니다. 새로 들어오는 젊은 사람은 적고, 노인 인구 증가 속도는 그보다 훨씬 빠릅니다."
익명을 요구한 경기도 여주시 관계자는 14일 이렇게 탄식했다. '지방 소멸' 위험이 수도권으로 번졌다. 이상호 한국고용정보원 연구위원은 14일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ㆍ육아정책연구소 주최 토론회에서 '지방 소멸 지수 2019'를 공개했다. 1년 새 여주를 비롯, 완주ㆍ음성ㆍ부산 서구ㆍ동해ㆍ사천 등 8개 시·군·구가 소멸 후보에 새로 포함돼 97곳으로 늘었다. 기초자치단체 228개의 42.5%다.

지방소멸지수는 20~39세 가임기 여성 인구를 노인 인구로 나눈 값이다. 이 지수가 0.5 미만으로 내려가면 소멸 위험 지역으로 간주한다. 여주시는 0.494다. 수도권 기초단체 중 양평·가평·연천·강화·옹진 등은 이미 위험 지역에 들어있는데, 이들은 군이다. 시로는 여주가 처음이다.

여주 인구는 11만명대를 꾸준히 유지한다. 65세 이상 노인 인구 비율은 20.6%(지난달 기준)에 달한다. 출산아동이 줄면서 2012, 2017년 초등학교 분교 두 곳이 문을 닫았다. 20~30대 여성도 2015년 1만2343명에서 지난해 1만1691명으로 652명 줄었다. 같은 기간 총 인구가 500명 가량 늘어났지만 가임기 여성이 줄면서 소멸위기에 빠졌다.
서울 한 병원 신생아실에서 사용되지 않는 침대에 커버가 덮혀있다. [연합뉴스]
이 연구위원은 "연말이나 내년 초에는 소멸 위험 지역이 100곳 넘을 것"이라고 전망한다. 전남 무안군, 인천 동구, 강원 인제군이 진입을 앞두고 있다. 이 연구위원은 "소멸 위험 지역은 인구 재생산 주기인 30년 후엔 인구가 지금의 절반 이하로 떨어질 가능성이 크다고 보면 된다. 수도권이라고 안전한 건 아니다"고 말했다. 광역 지자체 중 전남이 이미 소멸 위험에 빠졌고 올 연말에 경북이 새로 들어갈 전망이다.
한 노인이 밭을 지나고 있다. 고령화와 저출산이 심화되면서 지방 소멸 우려가 커지고 있다. [중앙포토]
경북 군위·의성 등 16곳은 소멸 고위험 지역(소멸 지수 0.2 미만)이다. 2012~2016년 20~39세 여성의 22.8%가 다른 데로 빠져나갔다. 초등학생은 23.7% 감소했다. 빈집이 15.9%(2015년)로 전국 평균(6.6%)의 두 배가 넘는다. 재정 자립도가 낮고 취업자가 줄고 1인 가구 비율이 높다. 이 연구위원은 "소멸 위험 지역을 특별지역으로 지정해 의료ㆍ복지ㆍ교육 접근성을 획기적으로 개선해야 한다. 규제를 과감하게 풀어 일자리를 늘려야 한다”고 말했다.
정종훈 기자 sakehoon@joongang.co.kr
위 배너를 누르시면 중앙일보 우리동네 출산축하금 사이트로 이동합니다. https://news.joins.com/digitalspecial/312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140 사회 한국 여성, 인니 국회서 "살려달라" 눈물로 호소한 까닭은 연합뉴스 12.04 13
17139 사회 "전두환 5·18헬기사격 증언 나오자 진노..무력화 방안 지시" 뉴시스 12.04 11
17138 사회 전주지검, "흡연말라" 훈계에 보복한 청소년 재범시 수사후 처벌 연합뉴스 12.04 10
17137 사회 文대통령, '秋다르크 카드' 꺼냈다..靑-檢 대립속 '윤석열 견제' 연합뉴스 12.04 9
17136 사회 "전 남친이 불 지를 것 같아요" 피해자 호소 외면한 경찰 연합뉴스 12.04 10
17135 사회 與, 靑압수수색에 "막 가자는 거냐" 격앙.."檢, 정치 그만두라" 연합뉴스 12.03 17
17134 사회 갈변된 사과 먹지 마세요.. 체내 '독소' 유발 음식들 헬스조선 12.03 17
17133 사회 "정치 20년에 처음 봐"..나경원 불신임 사태에 중진들 반발 노컷뉴스 12.03 17
17132 사회 나경원 "원내대표 여기서 멈춘다..당의 승리 위한 결정" 뉴스1 12.03 16
17131 사회 빙판길 된 화성 장안대교서 10중 추돌사고..2명 사망 연합뉴스 12.03 16
17130 사회 "돈 주면 뭐든 할 수 있는 분, 연락달라" 온라인으로 방화 사주한 공군 하사 뉴시스 12.03 15
17129 사회 檢, 청와대 비서실 압수수색..'유재수 감찰무마 의혹' 수사(종합) 연합뉴스 12.03 17
17128 사회 [단독] 청와대, 김진표 총리 카드 재검토 한겨레 12.03 18
17127 사회 "수사관 유족들, 백원우에는 억울함 호소, 윤석열에는 항변" 노컷뉴스 12.03 15
17126 사회 김기춘, 두 번째 석방됐지만..세 번째 구치소행도 불가피 뉴스1 12.03 17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