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혜훈 "美대사, 면담서 방위비 분담금 50억 달러 요구만 20번"

연합뉴스 0 116 2019.11.18 20:45

(서울=연합뉴스) 이슬기 이은정 기자 = 국회 정보위원장인 바른미래당 이혜훈 의원은 19일 "해리 해리스 주한 미국대사가 관저로 불러 방위비 분담금 50억 달러를 내라는 요구만 20번 정도 반복했다"고 말했다.

국회 정보위원장인 바른미래당 이혜훈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이 의원은 이날 tbs 라디오에 출연해 지난 7일 미 대사관저에서 해리스 대사 등을 만나 나눈 이야기를 전하며 이같이 말했다.

이 의원은 "인사 나누는 자리로 알고 가볍게 갔는데 서론도 없이 방위비 분담금으로 50억 달러를 내라고 여러 번, 제 느낌에 20번가량 했다"며 "제가 해당 액수는 무리하다고 말하면서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얘기도 꺼냈지만, (해리스 대사가) 또다시 방위비 분담금 화제로 넘어갔다"고 했다.

그러면서 "수십년간 많은 대사를 뵙긴 했지만 이런 경우는 저로서는 처음"이라고 말했다. 다만 '기분이 나빴냐'는 질문에는 "긍정도 부정도 하지 않겠다"고 말을 아꼈다.

이 의원은 또 "해리스 대사는 우리나라가 그동안 내야 할 돈의 5분의 1밖에 내지 않은 일이 오랫동안 이어져 왔다고 주장했다"며 "미국 정부의 공식적인 입장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그는 방위비 분담금 인상이 부당한 이유에 대해 "주한미군이 주둔하면서 미국도 혜택을 보기 때문에 주한미군 주둔 비용을 100% 우리가 내야 한다는 것은 맞지 않는다"며 "이밖에 각종 세금을 면제해 주고 토지와 건물을 주는 등 직간접적으로 내는 돈도 매우 많다는 점도 고려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더구나 우리가 낸 돈을 다 쓰지도 못하고 미국 측이 쌓아놓고 있다고 확인된 액수도 1조3천억원이라는데, 설사 50억 달러를 우리가 내야 할 돈이라고 동의를 한다고 하더라도 누가 1년 만에 5∼6배를 올리겠나"고 덧붙였다.

바른미래 비당권파인 '변화와 혁신을 위한 비상행동'(변혁)에 속한 이 의원은 보수통합과 관련, "한국당 지도부 체제와 황교안 대표가 그대로 있으면서 '너희는 들어와 문간방에 찌그러져 있어'라고 하면 통합이 어렵다"고 했다.

이 의원은 "한국당 김무성 의원이 처음에 제안한 대로 '한국당을 허물고 새로 같이 짓자'고 하면 통합이 된다"며 "하지만 황 대표가 '총선 결과로 평가받겠다'고 하니 내려놓지 않겠다는 뜻으로 받아들이는 분들이 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한국당 김세연 의원이 불출마 선언을 하면서 일으키려 한 변화의 계기를 살리면 통합이 되는 것이고 못 살리면 안 되는 것"이라며 "보수 대통합은 오히려 안 될 가능성이 더 크고, 될 가능성은 있지만 그 길은 굉장히 좁은 길"이라고 말했다.

wise@yna.co.kr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9625 사회 "박원순, 지속적 성추행..대화록 제출" 비서 고소장 SBS 07:13 6
19624 사회 충격과 걱정에 휩싸인 청와대..박원순 수색상황 촉각 연합뉴스 07:13 6
19623 사회 연락 끊긴 박원순 시장..실종 신고부터 수색상황까지 JTBC 07:13 7
19622 사회 3살 딸 감금한 채 남친과 여행..아이 굶어 죽어 MBC 07:13 6
19621 사회 비상대기 중인 서울시 "성추행 피소 확인된 바 없다" SBS 07:13 6
19620 사회 박원순 실종에 여야 충격..부동산 발표 연기도 거론 연합뉴스 07:13 5
19619 사회 [단독] "얼굴에 구멍 나도록 때려"..가릴 수 없는 진실 MBC 07:13 5
19618 사회 "박원순 시장 실종" 딸이 신고..3시간째 소재 미확인(종합2보) 연합뉴스 07:13 7
19617 사회 박 시장 휴대전화 끊긴 길상사·와룡공원 주변 야간수색 진행중 연합뉴스 07:13 5
19616 사회 [단독] 신현준 前 로드매니저 "마스크 쓴 다음 날 입원, 앞에선 걱정하더니.." 티브이데일리 07:13 6
19615 사회 윤석열, 추미애 지휘 수용.."중앙지검이 채널A사건 수사"(종합2보) 연합뉴스 07.08 8
19614 사회 유명 갈비 체인점서 폐기해야 할 고기 '빨아서' 판매 연합뉴스 07.08 8
19613 사회 [시선집중] 김경수 前고검장 "윤석열, 사퇴 타이밍 놓쳤다" MBC 07.08 7
19612 사회 최강욱 "SNS 뜬 글 복사한 것"..진중권 "제2국정농단"(종합) 연합뉴스 07.08 7
19611 사회 "남편도 목사인데 왜 사모 안하고 목사 하고 싶나?" 목사고시 면접서 '성차별' 경향신문 07.08 6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