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논두렁시계' 보도 관련 이인규 前중수부장 서면조사

연합뉴스 0 19 01.13 20:45
이인규 전 대검 중수부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성도현 기자 = 2009년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을 수사한 이인규(62·사법연수원 14기) 전 대검찰청 중앙수사부장이 이른바 '논두렁 시계' 언론 보도 경위와 관련해 최근 검찰의 서면 조사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14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형사1부(성상헌 부장검사)는 최근 이 전 부장으로부터 당시 상황에 대한 의견을 담은 서면 진술서를 제출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이 전 부장은 진술서에서 논두렁 시계 보도의 배후에 국가정보원이 있고 검찰은 개입한 사실이 없다고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검찰에서 대면 조사 등도 요청이 오면 언제든지 받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노 전 대통령 서거 직후 검찰을 떠난 이 전 부장은 법무법인 바른에 들어가 변호사로 활동했으며, 2017년 8월 미국으로 떠났다가 지난해 8월 귀국했다.

'논두렁 시계' 파문은 KBS가 2009년 4월 '박연차 태광실업 회장이 노 전 대통령 부부에게 스위스 명품 시계를 뇌물로 제공했다'는 취지의 단독 보도를 하면서 시작됐다.

이후 SBS가 '권양숙 여사가 문제의 시계를 논두렁에 버렸다'는 보도를 하면서 파문은 더 커졌다.

이 전 부장은 미국에 머물던 2018년 6월 입장문을 내고 KBS 보도는 국정원 대변인실이 개입해 이뤄진 것이며 SBS 보도 배후에도 국정원이 있다는 심증을 굳히게 됐다고 주장했다.

그는 또 대검 중수부가 노 전 대통령을 수사할 때 원세훈 당시 국정원장이 임채진 당시 검찰총장에게 직접 전화를 걸어 '노 전 대통령 부부의 고급시계 수수 사실을 언론에 흘려 달라'는 취지로 요청했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SBS는 '원세훈 전 국정원장과 SBS와의 개인적 인연' 등 확인되지 않은 주장을 이 전 부장이 폈다며 그를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했다.

raphael@yna.co.kr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735 사회 "집 추우면 옷 더 입어라" 아버지 말에 흉기..설날 비극 SBS 01.26 6
17734 사회 대형 쇼크 없었는데..10년 만에 최악 성적표 YTN 01.26 8
17733 사회 '신종코로나감염' 세번째 환자 증상 후 '이틀간' 지역사회 활동(종합) 연합뉴스 01.26 6
17732 사회 국내 세번째 우한폐렴 확진자는 이틀간 외출시 왜 마스크를 썼나 뉴시스 01.26 8
17731 사회 [우한폐렴] 韓·美·日 추가 확진자 발생..전세계 2000명 돌파(종합) 뉴스1 01.26 7
17730 사회 아들 지키려 곰과 싸운 '부탄 곰 엄마' 얼굴 되찾는다 MBN 01.26 7
17729 사회 워런 버핏도 속은 미국 태양광업체의 사기극..총 피해액 1조원 연합뉴스 01.26 6
17728 사회 성묘객 타기 전부터 배 '기우뚱'..침몰 당시 영상 공개 SBS 01.26 6
17727 사회 [날씨] 연휴 마지막 날, 전국 눈·비..많은 곳 150mm↑ 연합뉴스TV 01.26 4
17726 사회 입주 미루다 끝내 '공사중단'..서민 울린 임대아파트 JTBC 01.26 6
17725 사회 "미국, 전세기로 우한서 자국민 철수"..'우한 폐렴' 전세계 확산(종합) 연합뉴스 01.25 8
17724 사회 강원 동해 펜션서 휴대용 가스버너 폭발 4명 사망 5명 중경상(종합) 뉴시스 01.25 7
17723 사회 설날 동해 펜션서 '펑' 가스폭발..투숙객 4명 사망·3명 중상(종합) 연합뉴스 01.25 6
17722 사회 [인터뷰] '봉쇄 도시' 탈출 작전..우한 유학생이 전한 현지 상황 JTBC 01.25 6
17721 사회 젊은층은 안 사고 노년층은 없애고..위기의 車 산업 SBS 01.25 5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