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리왕자 부부 경호비를 우리가 대야 해?"..캐나다서 우려 제기

연합뉴스 0 21 01.13 20:45
영국 왕실서 '일선 후퇴' 해리 왕자 부부 (런던 AP=연합뉴스) 영국 해리 왕자 부부가 8일(현지시간) '시니어(senior)' 왕실 가족 일원에서 한 걸음 물러나 재정적 독립을 추구하겠다는 성명을 발표했다. 성명은 또한 해리 왕자 부부가 앞으로 북미와 영국에서 균형된 시간을 보낼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은 최근 캐나다에서 돌아온 해리 왕자 부부가 지난 7일 런던 캐나다 하우스를 방문한 뒤 떠나는 모습. ucham1789@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영섭 기자 = '왕실 독립'을 선언한 영국 해리 왕자와 부인 메건 마클 왕자비가 캐나다에 머물 것으로 알려지면서 이들의 해외 거주 비용에 관심이 쏠린다.

뉴욕타임스(NYT)는 해리 왕자 부부의 경호비 등 거주 비용을 캐나다가 내야 할 수도 있다는 우려가 현지에서 나오고 있다고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최근 캐나다 최대 신문인 글로브 앤 메일의 해리 왕자 부부 관련 인터넷 기사에는 "캐나다로 오는 것을 환영하지만 경호비나 다른 비용은 당신들이 낼 것으로 믿는다. 왕족이라는 신분 때문에 혜택을 받아선 안 된다"는 댓글이 달렸다.

해리 왕자 부부의 '이사'가 다가올수록 캐나다에선 비슷한 우려가 커질 것으로 보인다.

영국 왕실 전문가인 필리프 라가세 캐나다 칼턴대학교 부교수는 일부 왕실 '팬'들은 해리 왕자 부부가 오는 것을 좋아하겠지만, 많은 캐나다 국민은 이들의 경호 비용을 대야 하는 것에 거부감을 드러낼 수 있다고 설명했다.

캐나다도 헌법상 영국과 같은 입헌군주국이지만, 영국과 달리 많은 국민이 군주제를 시대와 맞지 않은 유물로 보고 있기 때문이다.

그는 "캐나다가 오늘 건국된다면 군주국은 아닐 것"이라면서 "현재로선 영국 왕실 가족과 관련된 비용을 캐나다인들이 내진 않지만, 내게 된다면 왕실에 대한 태도가 바뀔 것"이라고 내다봤다.

해리 왕자와 메건 마클 왕자비 지난 2017년 영국 해리 왕자와 메건 마클 왕자비가 런던 켄싱턴궁전에서 약혼 소식을 발표한 후 떠나고 있다.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캐나다인들의 우려는 해리 왕자 부부의 캐나다 취업이 보장되지 않는 점과도 맞닿아있다.

라가세 교수는 영국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이 법적으로 캐나다 국가 원수긴 하지만 캐나다 시민은 아니기에, 그의 손자인 해리 왕자가 캐나다인으로서의 법적 권한을 자동으로 물려받지는 않는다고 분석했다.

이날 빌 모노 캐나다 재무장관은 아직 정부에서 해리 왕자 부부의 거주 비용에 관한 논의를 하지 않았다고 현지 CBC방송에 밝혔다.

그는 다만 "영국연방 회원국으로서 우리는 항상 일정한 역할을 하려고 노력 중이다"고 덧붙였다.

해리 왕자와 마클 왕자비는 지난 8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고위 왕실 일원에서 물러나고 재정적으로 독립하려 한다"고 발표했다.

이후 영국 왕족은 대책 회의를 거듭한 끝에 엘리자베스 여왕이 이날 해리 왕자 부부의 '독립 선언'을 수용한다고 밝혔다.

여왕은 성명을 통해 "서식스 공작 부부(해리 왕자 부부의 공식 직함)가 캐나다와 영국을 오가는 전환 기간이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younglee@yna.co.kr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735 사회 "집 추우면 옷 더 입어라" 아버지 말에 흉기..설날 비극 SBS 01.26 6
17734 사회 대형 쇼크 없었는데..10년 만에 최악 성적표 YTN 01.26 8
17733 사회 '신종코로나감염' 세번째 환자 증상 후 '이틀간' 지역사회 활동(종합) 연합뉴스 01.26 6
17732 사회 국내 세번째 우한폐렴 확진자는 이틀간 외출시 왜 마스크를 썼나 뉴시스 01.26 8
17731 사회 [우한폐렴] 韓·美·日 추가 확진자 발생..전세계 2000명 돌파(종합) 뉴스1 01.26 7
17730 사회 아들 지키려 곰과 싸운 '부탄 곰 엄마' 얼굴 되찾는다 MBN 01.26 7
17729 사회 워런 버핏도 속은 미국 태양광업체의 사기극..총 피해액 1조원 연합뉴스 01.26 6
17728 사회 성묘객 타기 전부터 배 '기우뚱'..침몰 당시 영상 공개 SBS 01.26 6
17727 사회 [날씨] 연휴 마지막 날, 전국 눈·비..많은 곳 150mm↑ 연합뉴스TV 01.26 4
17726 사회 입주 미루다 끝내 '공사중단'..서민 울린 임대아파트 JTBC 01.26 6
17725 사회 "미국, 전세기로 우한서 자국민 철수"..'우한 폐렴' 전세계 확산(종합) 연합뉴스 01.25 8
17724 사회 강원 동해 펜션서 휴대용 가스버너 폭발 4명 사망 5명 중경상(종합) 뉴시스 01.25 7
17723 사회 설날 동해 펜션서 '펑' 가스폭발..투숙객 4명 사망·3명 중상(종합) 연합뉴스 01.25 6
17722 사회 [인터뷰] '봉쇄 도시' 탈출 작전..우한 유학생이 전한 현지 상황 JTBC 01.25 6
17721 사회 젊은층은 안 사고 노년층은 없애고..위기의 車 산업 SBS 01.25 5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