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아온 안철수, 바닥에 엎드려 큰 절하며 정계복귀 '신고식'

연합뉴스 0 33 01.19 07:13
국민들에게 큰절하는 안철수 (영종도=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바른미래당 안철수 전 의원이 19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제1터미널로 귀국해 큰절을 하고 있다. 2020.1.19 yatoya@yna.co.kr

(서울·영종도=연합뉴스) 방현덕 이동환 기자 = 19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의 바른미래당 안철수 전 의원의 귀국 장면은 마치 한류스타의 입국을 방불케 하듯 떠들썩했다.

안 전 의원이 탄 에어캐나다 063편의 바퀴가 활주로에 닿기 수 시간 전부터 200명 안팎의 지지자들은 대형 현수막을 치고 막대풍선을 들고서 그가 빠져나오는 제1터미널 E 입국 게이트 앞에서 장사진을 쳤다.

안철수계로 분류되는 바른미래당 권은희·김삼화·김수민·신용현·이동섭·이태규 의원은 물론 '당권파'인 임재훈·최도자 의원도 안 전 의원 도착 1시간여 전부터 게이트 옆에서 안 전 의원을 맞기 위해 대기했다.

이동섭 의원은 녹색 넥타이를, 김삼화 의원은 녹색 목도리를 하기도 했다. 녹색은 안 전 의원이 2016년 총선 직전 창당해 이들을 비례대표로 당선시킨 국민의당을 상징하는 색깔이다.

오후 5시 15분께 E 입국 게이트 자동문이 양옆으로 열리며 짐을 실은 수레를 끌고서 안 전 의원이 등장하자 공항은 비명에 가까운 지지자들의 환호성과 "안철수"를 연호하는 목소리로 가득 찼다.

노타이 정장 차림의 안 전 의원은 환한 얼굴로 지지자들을 둘러본 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라고 말하며 그대로 바닥에 엎드려 큰절을 했다. 지지자 사이에선 "사랑해요"라는 외침이 터져 나왔다.

큰절하는 안철수 (영종도=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바른미래당 안철수 전 의원이 19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제1터미널로 귀국하며 큰절을 하고 있다. 2020.1.19 yatoya@yna.co.kr

게이트 옆에 약식으로 마련된 회견 장소로 이동한 안 전 의원은 바른미래당 의원 및 당직자뿐 아니라 바닥에 앉아 그의 회견을 기다리던 기자 수십명과 일일이 악수를 했다. 그간 약점으로 지목된 '빈약한 스킨십'을 의식한 듯한 모습이었다.

그는 태블릿 피시를 꺼내 들고 화면을 손가락으로 휙휙 그으며 약 13분간 귀국 회견문을 읽어나갔다. 양복 품속에서 회견문이 적힌 종이를 꺼내 읽는 기성 정치인과 차별화한 모습을 연출했다. 회견은 공항 귀빈실 등 일반인이 출입할 수 없는 장소가 아닌 입국장 바로 옆에서 임시로 마이크와 스피커를 설치해 진행됐다.

안 전 의원의 이날 메시지는 지난 2일 그가 정계 복귀를 선언한 뒤 페이스북 글, 영상 메시지, 언론 인터뷰 등을 통해 이미 밝힌 정계복귀 배경에 대한 설명과 내홍과 분열로 쪼그라든 현 바른미래당 상황에 대한 사과 등으로 시작됐다.

회견에서는 실용·중도 정당을 만들겠다는 선언이나 총선 불출마 표명도 나왔지만 문재인 정부와 야당을 싸잡아 비판하고, 야권 통합 논의에는 선을 긋는 내용은 기존 메시지와 큰 차이가 없었다.

그럼에도 지지자들은 안 전 의원이 중도·보수통합을 논의하는 혁신통합추진위원회 합류 여부에 대해 "저는 관심이 없다"고 잘라 말하자 환호와 함께 안 전 의원의 이름을 연호했다. 회견문 낭독은 몇 차례나 중단되기도 했다.

다만, 안 전 의원은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나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와 만날 계획을 묻는 취재진의 말에는 답하지 않았다.

안 전 의원의 측근 김철근 전 대변인이 사회를 본 가운데 질문과 답변은 5개를 주고받는 데 그쳤다.

오후 5시 40분께 회견을 마친 안 전 의원은 몰려든 인파를 뚫고 공항 출구에 대기하던 카니발 차량에 가까스로 탑승했다. 일부 지지자들은 차를 둘러싸고 차창에 '하트'를 손으로 그리기도 했다.

안철수 공항 기자회견 (영종도=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바른미래당 안철수 전 의원이 19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 취재진 앞에 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0.1.19 hama@yna.co.kr (끝

banghd@yna.co.kr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8035 사회 "5층은 바이러스 아수라장이었다"..청도대남병원 정신병동만 확진자 111명(종합2보) 뉴스1 02.21 4
18034 사회 '코로나19' 확산에도 보수단체들이 집회 취소하지 않는 이유 국민일보 02.21 4
18033 사회 공무원·의료인·중학생도..대구지역 코로나19 무차별 확산(종합) 뉴스1 02.21 4
18032 사회 [속보]'인천도 뚫렸다'..부평서 여성 1명 코로나19 확진 판정 뉴스1 02.21 4
18031 사회 [현장+]"대구가 한국의 우한 될라" 17년전 악몽 떠올리는 대구 머니투데이 02.21 5
18030 사회 코로나19 우려에도..범투본, 주말 광화문 집회 강행 연합뉴스 02.21 4
18029 사회 대구 신천지 신도 9300여명 전원 격리조치..이동검체 채취팀 가동 뉴시스 02.21 5
18028 사회 알려진 신천지교회만 전국 74곳..드러나지 않는 조직은 얼마? 연합뉴스 02.21 5
18027 사회 일본 코로나19 감염 700명 넘었는데..아베 "WHO도 평가" 자찬 연합뉴스 02.21 5
18026 사회 "31번 확진자, 폐렴증상에 통증 있지만 상태 나빠지진 않아" 중앙일보 02.21 5
18025 사회 광주서도 신천지 대구교회 방문자 코로나19 확진..아내도 발열(종합2보) 연합뉴스 02.20 6
18024 사회 일본 곳곳서 코로나 감염자 속출..총 726명(종합4보) 연합뉴스 02.20 7
18023 사회 한국GM "부평 공장 직원 '코로나19' 검사. 확진 판정 시 폐쇄 검토" 세계일보 02.20 6
18022 사회 대구 여행 다녀온 전북 28세 남성 확진 판정..도내 두 번째(종합2보) 연합뉴스 02.20 6
18021 사회 광주서도 신천지 대구교회 방문자 코로나19 확진(종합) 연합뉴스 02.20 7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