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 전문가들, 한국 코로나19 검사 속도 극찬.."미국은 못해"

중앙일보 0 80 02.25 07:13
24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한 중국인 유학생들이 버스 탑승 전 체온 검사를 받고 있다. 뉴스1

미국과 유럽의 보건 분야 전문가들이 한국 보건당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 처리 방식에 극찬을 보냈다.

코로나19 진단 검사 속도와 규모가 놀라울 정도로 빠르고 방대하다는 평가다.

스콧 고틀립 전 미국 식품의약국(FDA)국장은 22일(현지시간) 자신의 트위터에 한국 질병관리본부가 발표한 코로나19 국내 발생현황 통계자료를 게시하며 “한국 보건당국의 코로나19 보고는 매우 상세하다”고 평가했다.

이어 “한국은 거의 2만명을 검사했거나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상당한 진단 역량을 갖췄다"고 호평했다.

마리온 쿠프먼스 네덜란드 에라스마수의대 바이러스과학부 과장도 24일 트위터에 한국 보건당국이 2만5000여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검사를 했고, 600여명의 확진자를 판정했다는 트윗 내용을 리트윗했다. 그러면서 “한국 검사실의 능력이라니…우아!”라고 적었다.

한국의 코로나19 검사를 칭찬한 스콧 고틀립 전 FDA 국장. 트위터 캡처=연합뉴스

이들은 한국의 코로나19 진단 역량을 다른 국가와 비교하기도 했다.

고틀립 전 FDA 국장은 한국의 진단 현황과 비교할 때 코로나19 진단 검사 건수가 적은 일본에서 더 많은 확진자가 나올 가능성도 있다고 말했다.

고틀립 전 국장은 24일 트위터에 “일본은 한국만큼 검사하지 않고 있다. 일본은 전체 확진자 대비 연결고리가 없는 사례의 비율이 높다”며 “일본이 거대한 핫스폿(거점)일 수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또 다른 트윗에서도 “일본은 겨우 1500명 정도 검사했는데 다이아몬드 프린세스호 승객을 제외하고도 확진자가 146명”이라며 이미 확진자가 상당하다고 강조했다.

미 매체 폴리티코의 데이비드 림 보건 담당 기자도 트위터에 “한국은 2만7852명을 검사했다. 미국은 아직 이러한 검사 역량을 갖지 못한 것 같다”고 적었다.

한국의 코로나19 검사를 칭찬한 스콧 고틀립 전 FDA 국장. 트위터 캡처=연합뉴스


또 다른 전문가는 한국의 뛰어난 진단 능력 때문에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빠르게 늘어난 것처럼 보인다고 분석했다.

안드레이 아브라하미안 한국조지메이슨대 방문 연구원은 시사주간지 타임에 “한국의 확진 사례가 어떤 면에서는 많아 보이겠지만 이는 한국의 높은 진단 역량과 언론의 자유, 민주적이고 책임 있는 체제에서 비롯된 것”이라고 분석했다.

그러면서 “이 모든 것을 갖춘 나라는 극히 소수”라고 말했다.

반면 빈센트 리 로이터 중국지사 속보 담당 편집자는 23일 자신의 트위터에 “한국은 최대 검사 가능 규모가 1만명이고, 6시간 만에 결과나 나온다고 발표했지만 진단 키트가 가끔 음성으로 잘못 판정하는 경우가 있다”고 지적했다.

이민정 기자 lee.minjung2@joongang.co.kr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9655 사회 박원순 서울특별시葬 예정대로..법원, 가세연이 낸 가처분 각하(종합) 연합뉴스 07:13 4
19654 사회 [영상] 담장 넘어 욕실 창문에 휴대폰 쓱..CCTV 잡혀 SBS 07:13 4
19653 사회 일본 대기업 "한국인 거짓말 민족, 자이니치 죽어라" 도넘은 혐한 한겨레 07:13 4
19652 사회 중·일 때린 장마전선 내습..모레까지 최대 '300mm' 폭우 MBC 07:13 4
19651 사회 "배현진, 실시간 검색 1위 하니 좋나?" 박주신 병역의혹 역풍(종합) 서울신문 07:13 4
19650 사회 박원순 조문 안간다고 탈당 행렬..정의당의 험난한 '홀로서기' 뉴스1 07:13 4
19649 사회 '공기청정기' 특허기술 적용..LG, 숨쉬기 편한 전자식 마스크 개발 경향신문 07:13 5
19648 사회 추미애 "산사에 간 건 로비 말라는 경고"..문고리 권력 반박 중앙일보 07:13 5
19647 사회 [단독] '프로포폴 의혹' 배우 하정우, 피의자 신분 조사 SBS 07:13 5
19646 사회 "쇼핑몰 압박에 하루 1,700만 원 가짜 결제"..매장 직원들은 억대 '빚더미' KBS 07:13 5
19645 사회 "안 팔리니 불태웠다" 벼랑 끝에 선 코로나 시대의 작가들 조선일보 07.11 5
19644 사회 "20대인데도 심하게 앓았어요" 완치자가 말하는 코로나19 KBS 07.11 5
19643 사회 "배꼽티 한복 세계 관심에 얼떨떨.. 온라인숍 하루 3000∼4000명씩 몰려" 동아일보 07.11 5
19642 사회 심장·뇌부터 피부까지..코로나19, 몸 전체 공격한다 연합뉴스 07.11 5
19641 사회 "어르신, 음료 한 잔 하세요" 친절 가면 쓴 범죄였다 SBS 07.11 5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