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기판도 흔든 코로나19..'단칼' 이재명, 윤석열 잡고 단숨에 3위로

뉴스1 0 54 02.25 20:45
뉴스1이 실시한 차기 대선후보를 묻는 여론조사에서 이재명 경기시자가 일약 3위로 올라서 눈길을 끌었다. © News1 이은현 디자이너

(서울=뉴스1) 박태훈 선임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차기주자 판도마저 요동치게 만들고 있다. 차기 대선후보 적합도에선 '코로나19'에 초강력 대처한 이재명 경기도 지사가 윤석열 검찰총장을 단숨에 따라 잡고 3위 자리를 꿰찼다.

◇ 신천지 강제조사 지시 이재명, 윤석열 제치고 단숨에 차기 3위

뉴스1이 여론조사 전문업체인 '엠브레인퍼블릭'에 의뢰해 지난 24~25일 1008명을 대상으로 실시해 26일 공개한 여론조사 결과(표본오차 95% 신뢰수준 ±3.1%p, 응답률 26.2%·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참조)에 따르면 이 지사는 차기 대선후보 적합도 조사에서 이낙연 전 국무총리(27.4%)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11.4%)에 이어 7.8%로 3위를 차지했다.

이 지사는 신천지가 코로나19 사태를 키우고 있다고 판단, 지난 25일 "제2의 대구 사태 막기 위해 신천지 과천본부에 대해 긴급 강제조사에 들어 갈 것"을 지시해 방역과 함께 신도 명단 확보 절차를 밟도록 했다. 이 일이 알려지자 '사이다 조치'라는 반응이 줄을 이었다.

이번 여론조사에서 윤석열 검찰총장(4.7%),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3.0%), 오세훈 전 서울시장(2.6%), 유승민 미래통합당 의원(2.3%), 박원순 서울시장과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2.2%) 등의 순으로 이 지사 뒤를 이었다.

한편 지지후보가 없거나 잘 모르겠다는 태도유보층도 31.4%에 달했다.

지난 14일 한국갤럽이 발표한 차기 대통령감을 묻는 여론조사 결과. (한국갤럽 제공) © 뉴스1

◇ 2주전 이재명, 이낙연-황교안-윤석열에 이어 안철수와 공동 4위

이재명 지사는 코로나19가 본격 확산되기 전 여론조사에선 윤석열 검찰총장은 물론이고 안철수 국민의 당 대표에게도 밀려 5위에 그쳤다.

한국갤럽이 지난 11일부터 13일까지 1001명을 상대로 ‘다음번 대통령감으로 누가 좋다고 생각하는지‘ 물은 결과(표본오차 95% 신뢰수준에서 ±3.1%p· 중앙선거여심위 홈페이지 참조)에선 이낙연 전 국무총리(25%),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10%)가 1,2위를 형성한 가운데 윤석열 검찰총장(5%)이 3위에 자리했다.

이에 대해 권력에 대해 거침없는 수사를 펼친 윤 총장에 대해 보수층 등이 높은 평가를 한 때문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윤 총장에 이어 안철수 대표, 이재명 경기도지사(이상 3%), 유승민 새로운보수당 의원(2%),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 박원순 서울시장(이상 1%) 순으로 나타났다. 4%는 그 외 인물(1.0% 미만 약 20명 포함), 47%는 특정인을 답하지 않았다.

2주만에 순위가 바뀐 것은 코로나19 사태로 윤석열 총장 이름이 오르내릴 기회가 크게 없었던 반면 이재명 지사는 상대적으로 언론 노출이 많았던 점이 영향을 미쳤다는 게 여론조사 전문가들의 의견이다.

buckbak@news1.kr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8555 사회 우한 한인 의사가 본 '봉쇄 76일'.."통제의 힘 굉장" SBS 07:13 6
18554 사회 [日 긴급사태 선언] "아베 코너 몰리면 한국 때릴지도" 노컷뉴스 07:13 7
18553 사회 의료진 '피와 땀' 잊었나..수당 지급 '차일피일' MBC 07:13 7
18552 사회 日 아베 "자숙하라"는데..의사들 회식하다 집단 감염 MBC 07:13 6
18551 사회 가수 윤학과 접촉한 강남 유흥업소 여직원·룸메이트 확진(종합2보) 뉴스1 07:13 7
18550 사회 '직원 폭행' 이명희 징역 2년 구형..울먹이며 선처 호소 SBS 07:13 7
18549 사회 [단독] '폐쇄 명령' 나몰라라..이만희 버젓이 나타나 '활보' MBC 07:13 11
18548 사회 한국을 보고 각국이 뭐라 했는지, 한눈에 보여드립니다 오마이뉴스 07:13 6
18547 사회 UAE "韓 진단키트 긴급 지원에 감사"..몰도바도 SOS(종합) 뉴시스 07:13 7
18546 사회 가족 4명 모두 감염에 아빠는 사망..코로나19가 초래한 한 가족의 비극(종합2보) 뉴시스 07:13 6
18545 사회 '연수을 단일화' 정일영 "원래 안할 생각"..이정미 "사표심리 발동 전략" 뉴스1 04.06 5
18544 사회 BBC 앵커 손등에 적힌 전화번호.."가정폭력 즉시 신고하세요" 연합뉴스 04.06 6
18543 사회 '나는 중국인 아니다' 티셔츠 문구에 중국 네티즌 격분 연합뉴스 04.06 5
18542 사회 코로나19 간호사 잇단 확진.."집중력 떨어져 고글 착용 잊기도" 연합뉴스 04.06 5
18541 사회 "배민은 우리 민족이 아니었어" 수수료 논란에 잇단 탈퇴 한국일보 04.06 5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