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진 지쳤다. 외국인 입국 막아달라"..감염학회 이사장 SNS에 호소

한국일보 0 69 03.26 07:13
[저작권 한국일보]26일 오후 인천공항 제2터미날에서 런던발 항공기에서 내린 한 외국인이 코로나19 검체 검사를 받은 뒤 방역요원에게 질문하고 있다.질본은 26일부터 인천공항 옥외공간에 개방형 선별진료소(오픈 워킹스루형?Open Walking Thru)를 설치, 운영에 들어갔다. 영종도=고영권 기자

백경란 대한감염학회 이사장(삼성서울병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관련 “외국인 입국금지를 해주길 바란다. 의료진들 지쳤다”는 글을 올려 논란이 일고 있다.

백 이사장은 26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이제라도 외국인 입국금지 해주기 바란다”며 “일부러 치료받으러 국내에 들어온다고 하기도, 우리국민 치료도 힘들도 의료진 지쳤다”고 적었다.

이어 “외국인까지 치료해 주고 있을 정도로 일선 여력이 남아 있지 않다”며 “다른 나라는 이미 한국 다 막았다”고도 했다. 그러면서 “정부에서 주장하는 상호주의에 입각해서 금지...”라고 덧붙였다.

백 이사장은 자신의 SNS 글을 뒷받침하려는 듯 “일선 의사들의 목소리를 전합니다”라며 의사들의 의견을 함께 담았다.

해당 글에는 “외국인 입원했다. 간호사들 통역기 요구해서 통역기 샀습니다. 혹시 중앙방역대책위원회 같은데 연결되시면 외국인 막아주시기 바랍니다. 이제 지칩니다”라고 적혔다.

그 동안 대한의사협회 등 전문가들은 중국 등 해외로부터의 입국을 금지해야 한다는 목소리를 꾸준히 제기해 왔던 터라 이번 백 이사장의 글이 향후 어떤 영향을 미칠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앞서 대한의사협회는 지난달 24일 기자회견에서 “한 달 전인 1월 26일부터 감염원의 차단을 위해 중국발 입국자들의 입국금지 조치가 필요함을 무려 6차례나 권고했으나 정부는 이를 받아들이지 않았다”고 비판한바 있다.

문제는 백 이사장 밝힌 것처럼 최근 해외 여행 및 유학생, 외국인 등 코로나19에 감염된 채 국내로 들어오는 사례가 잇따르고 있다.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26일 0시 기준 해외유입 관련 확진자 284명 중 외국인은 31명이다.

우리 정부는 해외 입국자에 대해 특별 검역 절차를 밟고 있으며, 유럽 및 미국 입국자 등에 대해 전수 조사 등을 실시할 뿐 입국금지 조치를 내리지 않은 상태다.

백 이사장의 이 같은 주장에 일부 의사들은 반론을 제기하고 있다.

백 이사장의 SNS의 글을 본 한 전문가는 “외국인 입국 금지라뇨? 안된다”며 “(감염내과 일부 교수들이) 오히려 밀입국이 늘어나 더 위험하다고 한다”고 반론을 제기했다. 이어 “(예방의학회 및 역학회 등에서는) 입국금지나 여행 제한은 아무 효과가 없다고 한다”고 적었다.

임명수 기자 sol@hankookilbo.com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9075 사회 "세월호는 떠받들고 천안함은..분해서 못 죽는다" 신동아 05.22 28
19074 사회 파키스탄 A320 추락기서 97명 사망..기적의 생존자는 2명 연합뉴스 05.22 26
19073 사회 정세균 "질병관리본부 출범시킨 노무현, 혜안이 아닐 수 없다" 이데일리 05.22 26
19072 사회 살인에 사체 훼손·유기까지..파주 30대 부부 신상공개할까 연합뉴스 05.22 26
19071 사회 재난지원금으로 원 없이 사보자.. '착한 소비' 성지 된 재래시장 한국일보 05.22 31
19070 사회 셔틀버스에 7세 어린이 치여 사망 연합뉴스 05.22 26
19069 사회 "이제 매일 오셔야겠네요" 학교 영양사 말에 '울컥' 뉴스1 05.22 28
19068 사회 [여의도 and]통합당 '김종인 체제'..미운털 박힌 홍준표, 야인 생활 길어지나 뉴시스 05.22 29
19067 사회 베일 벗는 미국의 신형 전략폭격기 B-21 아시아경제 05.22 31
19066 사회 주호영 "MB·朴 사면을" vs 김두관 "盧 11주기에 황당 주장" 뉴시스 05.22 38
19065 사회 "한명숙 9억 수수는 검찰과 제가 만든 시나리오"..한만호 육성 공개 KBS 05.21 37
19064 사회 전주 스쿨존서 2세 유아 SUV 차량에 치여 숨져..민식이법 위반(종합) 연합뉴스 05.21 36
19063 사회 독일 언론 "한반도 대형 지진 가능성" 머니투데이 05.21 44
19062 사회 10·26 김재규 재판..육성 테이프 속 '수상한 목소리' JTBC 05.21 37
19061 사회 [단독] 이태원 클럽 바이러스, 신천지 때와 다르다 SBS 05.21 40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