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 공무원 합격 50명 10개월째 백수..임용 시기 불투명

연합뉴스 0 101 06.23 20:45

(남양주=연합뉴스) 김도윤 기자 = "10개월이 다 되도록 출근하라는 연락이 없어 불안합니다."

경기 남양주시 인사운영팀에는 임용 시기를 문의하는 전화가 잇따르고 있다.

공무원시험 합격자나 이들의 부모가 불안한 마음에 전화를 걸었다. 같은 처지의 합격자만 50명이다.

그러나 담당 팀장은 확답을 못 하고 있다.

지난 4월 이들의 임용 계획을 마련했으나 시의회가 논의하지 않거나 상정한 뒤 부결했기 때문이다.

남양주시청사 전경 [남양주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24일 남양주시에 따르면 지난해 6월 치러진 남양주 신규 공무원 시험에 2천424명이 응시했다. 6.3대 1의 경쟁률을 뚫고 387명이 합격 통보를 받았다.

이 중 327명이 순차적으로 임용됐다. 10명은 다른 지자체에서도 합격해 임용을 포기하거나 퇴직했다.

나머지 50명은 임용되는 날만 손꼽아 기다리고 있다. 일부는 생계를 위해 아르바이트 전선에 뛰어들었다.

높은 경쟁률을 어렵게 넘었지만 2년 안에 임용되지 않으면 합격이 취소돼 이들은 불안하기만 하다.

남양주시는 지난 4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3기 신도시, 철도망 확충 등 현안에 효율적으로 대응하고자 7월 1일 자 조직개편안을 마련했다.

'도시관리사업소'와 7개 과를 신설하고 일부 부서를 통폐합하는 내용이다. 인구 70만명이 넘어 사업소 시설을 행정안전부와 경기도가 승인했다.

이 과정에서 공무원 99명이 증원된다. 여기에 신규 임용자 배치 계획이 포함됐다.

남양주시는 이 같은 내용의 조직개편안을 시의회에 제출했으나 해당 상임위원회에 상정조차 되지 않았다.

시의원들은 "소통이 없었다"는 이유를 들었지만 남양주시는 "미리 충분히 설명했다"는 입장이다.

지난달 중순 코로나19 때문에 미뤄진 일정을 처리하고자 하루짜리 임시회의가 열렸으나 역시 논의되지 않았다.

지난 11일 상임위에 상정됐다. 8명 중 5명 이상 찬성해야 하지만 찬성 4명, 반대 1명, 기권 3명으로 부결됐다.

시장과 같은 더불어민주당 소속 시의원 5명 중 4명이 반대하거나 기권했다. 미래통합당 소속 3명은 모두 찬성했다.

남양주에서 조직개편안이 3개월째 표류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남양주시는 7월 중순 임시회에서 의결돼 8월 중 신규 임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지만 역시 불투명한 상황이다.

조광한 시장이 지난 23일 이례적으로 '제8대 전반기 남양주시의회를 생각하며'라는 제목의 입장문을 내 시의회에 강한 불만을 표출했다.

조 시장은 "도시 규모에 걸맞은 기구설치 조직개편안을 마련하면서 임용 대기자의 안타까운 처지도 전달했다"며 "그러나 상식을 벗어난 일부 시의원 때문에 부결되는 상황을 지켜보면서 참으로 개탄스러웠다"고 밝혔다.

이어 "뚜렷한 이유도 없이 부결시킨 것은 견제의 범위를 벗어났을 뿐만 아니라 시민을 위한 봉사 기관이라는 기본적인 본분조차 망각한 것"이라며 "시민의 고단한 삶의 무게를 덜어주고 더 나은 생활환경과 도시발전을 위해 노력하는 것이 시의회의 책임이자 의무"라고 덧붙였다.

kyoon@yna.co.kr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9540 사회 법정 두 번 불려온 동양대 조교..정경심 재판부 "일상 돌아가" 연합뉴스 07.02 107
19539 사회 부동산 긴급보고..문 대통령 "공급 늘리고 세금 강화" JTBC 07.02 97
19538 사회 n번방 성착취물 구매자 첫 신상공개 결정..피의자 "취소해달라"(종합) 연합뉴스 07.02 92
19537 사회 쇼핑몰 앞 '차선 변경' 두고 시비..말다툼 끝 흉기 휘둘러 JTBC 07.02 100
19536 사회 '110년 기록적 폭우' 강릉·속초 산사태 막았지만 저지대 물난리 연합뉴스 07.02 93
19535 사회 대통령 지지도까지..부동산·인국공, 청와대에 삭풍 연합뉴스 07.01 87
19534 사회 "결혼해줘" 대학선배 30년 스토킹..1심 징역 1년6개월 뉴시스 07.01 96
19533 사회 수제 천마스크의 놀라운 '비말 억제' 효과..기성제품 앞섰다 한겨레 07.01 92
19532 사회 이효리, 윤아와 '노래방 취중 라이브' 사과 "이 시국에..깊이 반성합니다"[전문] 스포츠조선 07.01 85
19531 사회 통합당 성향 무소속 강릉시의원들, 민주당과 협의없이 의장 선출 연합뉴스 07.01 93
19530 사회 '확진자 3명 결혼식 참석' 광주 결혼식장 비상 연합뉴스 07.01 99
19529 사회 국과수 "학술회의 영상 속 여학생, 조국 딸일 가능성 배제못해" 연합뉴스 07.01 96
19528 사회 일본 상공에 유성 추정 거대한 '화염 덩어리' 출현 연합뉴스 07.01 89
19527 사회 "뺨 맞고 월급 떼이고.. 나도 '머슴 매니저'였다" 서울신문 07.01 95
19526 사회 '머슴살이' 같은 자극에 가려진 이순재 논란의 본질 엔터미디어 07.01 89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