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7 초반 돌풍..호주·중국 등 폭발 주장 잇따라

[앵커]

애플의 아이폰 7이 어제(21일) 국내에서 처음 출시됐습니다. 어제 하루에만 이동통신 3사의 번호 이동은 3만 6900여 건에 달했습니다. 평소보다 두 배는 많죠. 아이폰 7은 예약판매로만 이미 30만대에서 40만대 정도 팔렸다고 합니다. 아시다시피, 경쟁제품인 삼성의 갤럭시노트 7이 폭발 사고로 단종이 됐죠. 이 때문에 아이폰 7은 당분간 스마트폰 시장에서 독주할 것이라는 분석이 유력했습니다. 그런데, 아이폰 7 역시 호주와 중국 등에서 폭발 보고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김소현 기자입니다.

[기자]

검게 그을리고 녹아내린 아이폰 7.

옆에 놓인 바지는 불에 타고 있습니다.

호주 시드니의 매트 존슨이 찍은 영상입니다.

존슨은 차 안 옷가지 아래 아이폰을 두고 바다에 다녀왔다가 불이 붙은 걸 발견했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일주일 전에 산 아이폰을 떨어뜨리거나 정품이 아닌 배터리를 쓴 적이 없다고 했습니다.

호주 현지 언론은 애플이 존슨과 접촉해 조사에 들어갔다고 보도했습니다.

이달 초 중국에서는 아이폰7이 폭발해 두 동강 나면서 한 남성이 얼굴을 다쳤다는 보도가 나왔습니다.

지난달엔 미국의 누리꾼이 배송과정에서 케이스 안에서 불에 그을린듯 파손된 아이폰7플러스의 사진을 올리며 폭발을 주장했습니다.

애플은 관련 내용들에 대해 이렇다할 해명을 내놓지 않고 있습니다.

갤럭시 노트7에 이어 아이폰 7의 폭발 소식이 잇따르면서 리튬이온배터리의 안전성 문제도 제기되고 있습니다.

지속 시간을 늘리려고 폭발성이 강한 리튬의 밀도를 높이면 발화 위험이 커질 수 있다는 게 전문가들의 설명입니다.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86 IT/과학 테슬라 태양광 지붕 베일 벗었다..내년 출시 전자신문 2016.10.29 2375
85 IT/과학 알뜰폰 대란?..3만3000원에 음성·문자·데이터 무제한 요금제 나온다 아시아경제 2016.10.28 1792
84 IT/과학 아직도 문자메시지가 건재한 이유 아시아경제 2016.10.28 1091
83 IT/과학 "갤노트7 너무 좋아"..소비자들이 교환 안하는 진짜 이유 이데일리 2016.10.25 994
82 IT/과학 '불법 보조금 난립' 갤S7 실구매가 10만원..방통위 경고 연합뉴스TV 2016.10.25 1475
열람중 IT/과학 아이폰7 초반 돌풍..호주·중국 등 폭발 주장 잇따라 JTBC 2016.10.22 1508
80 IT/과학 '블루코랄' 갤럭시S7엣지 내달 나온다..삼성, 공식 발표 아시아경제 2016.10.21 1689
79 IT/과학 [4차 산업혁명 현장리포트] "이랏샤이마세" 일본땅 밟자마자 맞아준 건 '페퍼' 한국경제 2016.10.20 2052
78 IT/과학 아프리카TV 갑질! 유명VJ 밴쯔·대도서관 등 이탈 디지털타임스 2016.10.20 1893
77 IT/과학 갤노트7 사용자들이 환불을 안 하는 진짜 이유 한겨레 2016.10.19 1306
76 IT/과학 비행기보다 빠른 기차, 엘런 머스크보다 한국이 먼저 한국일보 2016.10.18 1008
75 IT/과학 갤노트7 50만 대 미회수..깊어지는 삼성의 고민 SBS 2016.10.18 1622
74 IT/과학 "갤노트7 환불 때문에 대출 받아야 할 판"..분노에 찬 휴대폰 유통가 조선비즈 2016.10.13 563
73 IT/과학 美CPSC '노트7' 발화원인 끝내 못찾아..결국 '삼성몫' 뉴스1 2016.10.13 606
72 IT/과학 삼성 위기 '갤노트7' 단종에 그룹 사장단 '침묵' 머니투데이 2016.10.11 546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