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늘품체조 정아름 "개인적 친분 없다..8백만 원 받아"

[앵커]
'늘품체조' 개발자로 알려진 정아름 씨가 차은택 씨와 주고 받은 문자 메시지를 공개하며 자신은 차 씨와 개인적 친분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막대한 이득을 챙겼다는 의혹도 사실이 아니라고 말했습니다.

김선희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늘품체조'로 논란의 중심의 선 정아름 씨가 YTN을 통해 입을 열었습니다.

정 씨는 최순실 씨의 측근 차은택 감독과는 인사만 나눈 사이라며 개인적 친분으로 '늘품체조'를 맡은 것은 아니라고 말했습니다.

[정아름 / '늘품체조' 개발 트레이너 : 사실 차은택 씨와 그 정도 친분이 있었으면 말씀하신 대로 전화해서 따지고 나 이렇게 했는데 뭐 이럴 텐데 저는 그러기도 불편한 관계라고요.]

그러면서 차 씨가 보냈다는 문자 메시지를 공개했습니다.

문자 메시지는 '늘품체조'와 관련해 자신은 어떤 이득도 얻지 못했고 진심으로 죄송하다는 내용입니다.

[정아름 / '늘품체조' 개발 트레이너 : 세상에 태어나서 사람한테 그렇게 욕을 한 적은 없는데 너무 욕을 써서 보냈어요. 왜 내가 이 일에 휘말려서 이렇게 피해를 봐야 되고 나는 정말 억울한데 어떻게 책임지려고 하느냐고.]

정아름 씨는 '늘품체조'로 막대한 이득을 챙겼다는 것도 억울한 일이라며, 수개월 동안 일했지만 저작권 없이 8백만 원가량의 돈만 받았다며 영수증을 공개했습니다.

[정아름 / '늘품체조' 개발 트레이너 : 말도 안되는 금액이거든요. 정말 말도 안되는 금액이에요. 이런 부분들이 제가 잘났다고 말씀 드리는 건 아니지만 오랫동안 일을 하면서 가치 금액이라는 게 있잖아요.]

문화체육관광부 측에서 사람들이 물어오면 '늘품체조' 개발을 정 씨가 먼저 제안한 것처럼 얘기해달라 말한 것도 사실이라고 밝혔습니다.

[정아름 / '늘품체조' 개발 트레이너 : 나라가 하는 일이니까 다 무슨 생각이 있어서 이렇게 얘기하라는 거겠지. 내가 고집을 피울 상황은 아닌가 보구나. 그렇게 해서 얘기한 건데 이게 이런 식으로 저한테 돌아올 지는 몰랐던 거죠.]

정 씨는 '코리아 체조'가 '늘품체조'로 바뀌는 것에 대해서도 몰랐다며, 시연회에 대통령이 참석하는 것도 모르는 상태로 갔다고 말했습니다.

'늘품체조' 의혹과 관련해 검찰은 차은택 씨 관련 세 개 회사를 압수 수색하는 등 수사를 본격화하고 있습니다.

YTN 김선희[sunny@ytn.co.kr]입니다.

[저작권자(c) YTN(Yes! Top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64 문화 시국에 대한 교계 지도자들의 엇갈린 SNS 입장 표명 노컷뉴스 2016.11.03 516
263 문화 [단독] 무당들 벌벌 기던 큰무당 원자경, 2년 뒤엔 '십자군' 총재 중앙일보 2016.11.02 597
열람중 문화 [단독] 늘품체조 정아름 "개인적 친분 없다..8백만 원 받아" YTN 2016.11.01 722
261 문화 [날씨] '최강 한파' 예고..종일 추워 연합뉴스TV 2016.11.01 572
260 문화 "최순실 홀로 보도해서 외로워, JTBC 단독 땐 속상" 오마이뉴스 2016.11.01 474
259 문화 '이상한' 오방낭·태극 무늬, 최근까지 여기저기 사용 YTN 2016.10.31 485
258 문화 [단독] "최태민은 주술가이자 무당.. 박근혜와 영적 부부라 말해" 국민일보 2016.10.30 494
257 문화 JTBC '손석희 뉴스룸' 8% 시청률이 참담한 이유 오마이뉴스 2016.10.27 513
256 문화 TV 나온 '착한 짜장면' 또 망했다 오마이뉴스 2016.10.27 393
255 문화 朴정부 '문화융성'도 최순실이 주물렀다 국민일보 2016.10.27 491
254 문화 "딸 같은 강수진과 한국서 작업.. 특별한 일" 세계일보 2016.10.25 320
253 문화 [날씨] 내일 아침 기온 '뚝'..산간지역 서리 SBS 2016.10.23 435
252 문화 아프면 무조건 주사? 병원에서 수액 권하는 이유 파이낸셜뉴스 2016.10.22 499
251 문화 [날씨] 내일 전국 쌀쌀..강원 등 일부 지역 비 JTBC 2016.10.22 493
250 문화 성추행이 나이탓?..박범신 작가 사과글 논란 일자 삭제 아시아경제 2016.10.22 611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