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 "나라를 이 지경으로 만들고..박 대통령 물러나라"

박원순 서울시장이 '박근혜 대통령의 즉각 하야'를 촉구했다.

박 시장은 2일 긴급 성명을 통해 "나라를 이 지경으로 만들어놓고도 전혀 반성하지 않는 박근혜 대통령의 모습에 또다시 분노하게 된다"며 "박근혜 대통령은 즉각 물러나야한다"고 밝혔다.

박 시장은 "지금 박근혜 대통령은 대통령으로서의 권위와 신뢰를 잃었다. 경제위기, 민생도탄, 남북 관계 위기 등을 식물대통령에 맡겨둘수 없다"면서 박 대통령의 하야를 촉구했다.

박 시장은 이어 "박 대통령이 일방적으로 개각명단을 발표한 것은 국민을 우롱한 처사다. 박 대통령은 조각권을 행사할 자격을 이미 상실했다"면서 "국가 위기 사태를 악화시키는 박근혜 정권과 새누리당의 농간은 즉각 중단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대통령 하야촉구 성명 발표하는 박원순 서울시장. (사진=황명문 기자)대통령 하야촉구 성명 발표하는 박원순 서울시장. (사진=황명문 기자)

박 시장은 또 "박 대통령도 헌법유린과 국정농단과 관련한 수사를 받아야 한다"면서 "대통령이 주도하는 수사는 진실 규명에 전혀 도움이 되지 않을뿐 아니라 진실을 왜곡하고 있다. 대통령이 깊숙이 개입하고 주도한 사안인만큼 대통령 자신이 수사를 받아야 한다"고 밝혔다.

박 시장은 이어 "국민과 함께 촛불을 들겠다. 현재 시민사회단체 등 각계 각층이 모여 조직된 비상시국회의에 참여하겠다"며 민주당을 포함한 야당도 이 시국회의에 참여할 것을 촉구했다.

박 시장은 "대한민국의 근본을 바꾸라는 국민의 명령에 따르겠다. 오직 국민을 믿고 국민의 뜻을 따르겠다"며 "앞으로 이 시국회의가 진행하는 평화로운 집회가 안전하고 질서있게 진행될수 있도록 서울시는 모든 행정편의를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박 시장은 "이번 사태의 해결 과정을 통해 완전히 새로운 국가, 새로운 정치, 새로운 체제를 만들어가야 한다"면서 "이번에야 말로 새로운 대한민국을 열어나갈 근본적인 정치혁신을 이뤄어 내야 한다. 낡은 시대의 마지막 페이지이자 새로운 시대를 여는 첫페이지가 되어야한다"고 밝혔다.

박 시장은 "헌법 제1조는 모든 권력은 국민으로부터 나온다고 규정하고 있다며 대통령도 정치인도 그 누구도 결국 국민의 요구에 따라야 한다며 이번 사태는 이 정신에 입각해 진정한 국민권력시대를 여는 출발점이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CBS노컷뉴스 황명문 기자] hwang@cbs.co.kr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57 정치 '비선실세' 최순실 결국 구속..국정농단 수사 속도(상보) 뉴스1 2016.11.03 406
456 정치 "진짜 보도해야 할 건 '박 대통령의 7시간'" 노컷뉴스 2016.11.03 500
455 정치 [단독] "朴 대통령, 호텔서 재벌회장들 만나 미르·K스포츠재단 기부 요청" 국민일보 2016.11.03 632
454 정치 朴대통령, 내일 오전 대국민담화.."檢조사 수용·진솔한 사과"(종합) 연합뉴스 2016.11.03 579
453 정치 심상치 않은 이재명 바람.. 일시적인가 탄력 받았나 한국일보 2016.11.03 685
452 정치 靑인사수석 "김병준 내정자가 내치 전담? 공식입장 아냐" 뉴시스 2016.11.02 606
451 정치 '인선 파동' 무너진 보좌라인..朴대통령에 누가 조언하나 연합뉴스 2016.11.02 611
450 정치 [여론] 새누리 제3당 되나 "지지율 20% 턱걸이" 노컷뉴스 2016.11.02 633
449 정치 최순실 "태블릿PC 내 것 아냐..안종범도 몰라" 연합뉴스 2016.11.01 728
열람중 정치 박원순 "나라를 이 지경으로 만들고..박 대통령 물러나라" 노컷뉴스 2016.11.01 672
447 정치 野 3당 "개각 인정못해"..김병준 등 청문회 전면 거부키로 연합뉴스 2016.11.01 631
446 정치 靑개각, 집권여당도 몰랐나..'말끝흐린'이정현 이데일리 2016.11.01 658
445 정치 [취재파일] 정치인 조윤선 "대통령과는 공적인 관계였던 것 같다" SBS 2016.11.01 679
444 정치 한국스키의 레전드 허승욱 "장시호의 장난질, 자다가도 벌떡" 노컷뉴스 2016.11.01 837
443 정치 朴대통령이 전격 내놓은 '김병준 책임총리'..기로에 선 정국 연합뉴스 2016.11.01 607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