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김광석, 타살 가능성 없는 이유?..부검기록 따져보니

SBS 0 114 2017.10.12 07:13

<앵커>

SBS가 단독 입수해 어제(11일) 전해드렸던 고 김광석 씨의 부검감정서, 오늘은 좀 더 자세히 들여다 보겠습니다. (▶ [단독] 김광석 부검기록 입수, 양 손목에 흉터…"타살 판단 어렵다") 김광석 씨 사망 이후 김 씨가 스스로 목숨을 끊지 않았다는 의혹이 숱하게 제기됐습니다. 하지만 부검감정서를 봤을 때 타살 가능성은 없다는 게 법의학자들의 의견입니다. 기록을 토대로 하나하나 따져봤습니다.

먼저 안상우 기자입니다.

<기자>

고 김광석 씨는 발견 당시 늘어진 전깃줄에 목이 감긴 채 계단에 기대 누워 있었습니다. 먼저 스스로 목을 맨 상황으로 보이지 않는다는 의혹이 제기됐습니다.

하지만 법의학자들은 부검감정서에서 그 해답을 찾습니다. 사망 직후와 발견 당시 모습은 달랐다는 겁니다.

부검감정서에 따르면 김 씨의 목에는 줄 자국이 있는데 목젖 오른편의 자국은 수평으로 나 있었지만, 왼편의 자국은 위로 올라가 있습니다.

즉, 숨진 순간에는 발견 당시보다 조금 더 몸이 세워져 있었다는 겁니다.

[이숭덕 교수/서울대 법의학 교실 : (왼쪽 귀 뒤편에서) 이렇게 매달려도 이런 삭흔이 나오고요. (줄을) 짧게 해서 이렇게 매달려도 이런 삭흔이 나옵니다.]

이렇게 목을 매어도 사람이 죽을 수 있을까.

[이윤성 교수/서울대 법의학연구소장 : 심지어는 앉아서도 (가능하고), 더 심하게는 침대에 누워서 머리만 침대 밖으로 매달아도 사망하는 경우가 있어요.]

김 씨의 얼굴에 난 상처도 타살 의혹의 한 근거입니다.

감정서에는 턱에 미세한 표피 박탈, 즉 긁힌 상처 3개, 우측 귓불에 길이 0.7㎝의 베인 상처와 그 주변 1.5㎝, 3㎝의 표피 박탈, 모두 6개의 상처가 있었습니다.

[이윤성 교수/서울대 법의학연구소장 : 대단한 충격의 흔적이라고 한다면, 그 하부조직에 손상이 있어야 해요. 턱뼈가 부러졌다거나 또는 피하출혈이 심하다는 이야기가 없는 걸 봐서는 일상적으로 생길 수 있는 충격(으로 보입니다.)]

목 맨 줄 자국이 너무 깨끗한 것을 보면 술이나 약물에 취해 저항하기 힘든 상태에서 타살됐을 수 있다는 의혹도 있습니다.

그러나 김 씨의 사망 당시 혈중 알코올 농도는 0.09%로 저항이 가능했고, 혈액 등에서도 일체 약물 성분은 발견되지 않았습니다.

(영상취재 : 박현철·주용진, 영상편집 : 정성훈, 3D CG : 박천웅)  

안상우 기자ideavator@sbs.co.kr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2126 사회 대전오월드 탈출 퓨마 4시간 30분만에 끝내 사살(종합2보) 연합뉴스 09.18 3
12125 사회 정부, 지침어기고 억대 혈세지급..설현 1.5억 헤럴드경제 09.18 3
12124 사회 북 주민 깜놀한 문 대통령 '90도 인사'.."전단 100억장 효과" 한겨레 09.18 4
12123 사회 방송스태프가 유명연예인 해외숙소에 몰카.."문제될 영상 없어" 연합뉴스 09.18 4
12122 사회 김여정 밀착수행, 순간 이동 수준?..김정숙 여사 "놀라워" SBS 09.18 3
12121 사회 트럼프 "中, 내게 충직한 애국자 공격..엄청난 보복 가할 것" 뉴스1 09.18 4
12120 사회 3당 대표와의 면담 취소에 북 인사 '불쾌감'.."일정 착오" JTBC 09.18 3
12119 사회 붉은불개미 800여마리 대구서 발견.."결혼비행 가능성 안 커" 연합뉴스 09.18 4
12118 사회 강제추행 조덕제 '무죄' 뒤집은 재판부..안희정 '업무상 위력'도 유죄로 바꿀까 경향신문 09.18 3
12117 사회 김 위원장 또 '직설 화법'.."영철부장 다 나와" KBS 09.18 4
12116 사회 "여성은 아이 낳는 기계가 아니다"..강원도 신혼부부 정책 논란 아시아경제 09.17 3
12115 사회 문재인 대통령 마중 나온 김정은 위원장 '포옹' YTN 09.17 4
12114 사회 문대통령·김위원장, 115일 만에 만남..평양서는 첫 대면 연합뉴스 09.17 3
12113 사회 '불륜 공방' 김부선, 검찰에 이재명 지사 고소.."민낯 밝혀질 것" 이데일리 09.17 4
12112 사회 세계 심장전문의 17명 "나쁜 콜레스테롤, 해롭지 않다" 연합뉴스 09.17 3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