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만원에 팔려가는 삶'..CNN, 리비아 '인간시장' 포착

연합뉴스 0 83 2017.11.14 20:45
2017 세계보도사진전 수상작 [EPA=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수진 기자 = "900, 1000, 1,100…1,200디나르. 낙찰됐습니다."

리비아의 1천200디나르는 약 800달러, 우리 돈으로 90만원 정도다.

이 돈은 중고차나 부동산값이 아니다. 인간시장에서 거래된 두 남성의 '가격'이다.

14일(현지시간) 미국 CNN 방송이 리비아의 인간시장을 포착해 단독으로 보도했다.

방송은 20대로 추정되는 나이지리아 남성이 경매로 팔리는 영상을 입수한 뒤 사실을 확인하기 위해 지난달 리비아로 향했다.

취재진은 카메라를 숨긴 채 찾아간 트리폴리 외곽에서 10여명의 사람이 6∼7분 사이에 팔려나가는 현장을 포착했다.

"땅 파는 인간 필요한 사람 있습니까? 여기 아주 크고 힘센 사람이 있습니다. 이 사람이 땅을 팔 것입니다."

군복을 입은 경매인이 말하자 사람들이 여기저기서 손을 들고 값을 불렀고, '인간'은 새 주인에게로 넘겨졌다.

취재진은 경매가 끝난 뒤 팔린 남성 두 명을 만나 대화를 시도했지만, 이 남성들은 두려움에 떨며 좀처럼 입을 열지 못했다.

리비아에는 더 나은 삶을 찾아 유럽으로 가려는 아프리카 사람들이 몰리면서 난민 밀수가 횡행하고 있다.

매년 수 만명이 전 재산을 팔아 마련한 돈을 가지고 리비아 국경을 넘지만, 최근 리비아 당국의 단속이 심해지면서 바다로 나아가는 난민선이 확연히 줄었다.

결국 밀수꾼에게 돈과 몸을 맡긴 사람들은 배를 타지도 고향으로 돌아가지도 못한 채 노예로 전락한다.

2017 세계보도사진전 수상작 [EPA=연합뉴스]

취재진은 리비아 당국이 운영하는 트리폴리 난민 수용소에서도 노예로 팔려본 경험이 있는 사람들을 만날 수 있었다.

빅토리라는 21살 청년은 '유러피언 드림'을 꿈꾸며 리비아에 왔지만, 겨우 마련해 온 300만원 상당의 돈이 바닥난 뒤 밀수꾼들에게 붙잡혀 팔려나갔다.

밀수꾼들은 빅토리의 몸값은 빚을 갚는 데 쓴다며 한 푼도 주지 않았다. 그는 그 뒤에도 몇 차례나 거래됐다.

곧 나이지리아로 송환될 예정인 빅토리는 "밀수꾼들은 먹을 것도 주지 않은 채 때리고 학대했다"며 "여기 있는 사람들 대부분에게서 맞은 자국이나 신체가 훼손된 흔적을 볼 수 있다"고 말했다.

난민 수용소 감독관 아네스 알라자비는 "밀수꾼들에게 학대당했다는 이야기를 무척 많이 들었다"며 "마음이 아프다"고 말했다.

리비아 당국은 인간시장에 대한 조사를 시작하겠다고 밝혔다.

리비아 불법이민단속청의 나세르 하잠 중위는 노예 경매를 목격한 적은 없지만, 갱단과 같은 조직이 밀수에 연루돼있다는 사실을 인정했다.

하잠은 "그들은 난민선에 사람을 100명씩 채워 넣는다"면서 "돈만 받으면 난민들이 유럽까지 닿든 바다에 빠져 죽든 전혀 신경 쓰지 않는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유엔은 리비아 당국이 난민들을 붙잡아 수용소에 가두도록 지원하는 유럽연합(EU)의 정책을 비인간적이라고 비판했다.

자이드 라드 알 후세인 유엔 인권 최고대표는 "난민들이 격납고 같은 곳에 갇혀 생필품도 받지 못한 채 존엄성을 박탈당하고 있다"고 말했다.

[EPA=연합뉴스]

gogogo@yna.co.kr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414 사회 김경수, 경남지사 출마선언 취소..불출마 결단 관측(종합) 연합뉴스 04.18 3
10413 사회 '다산 신도시 실버택배 지원 철회' 靑 국민청원 20만명 넘어(종합) 연합뉴스 04.18 4
10412 사회 문 대통령 국정지지율 67.6%, '김기식·드루킹' 악재에도 반등 연합뉴스 04.18 3
10411 사회 "예쁜 분 앞에, 아닌 분 뒤에"..TV 예능·오락에 만연한 성차별 중앙일보 04.18 5
10410 사회 '증평 모녀' 여동생 "언니 사망 알았지만 무서워 신고 안해" 연합뉴스 04.18 4
10409 사회 라스베이거스·그랜드캐니언..혈세로 관광지 누빈 지방의원들 중앙일보 04.18 4
10408 사회 [Why 뉴스]안태근은 왜 구속 심사 때 울음을 터뜨렸나? 노컷뉴스 04.18 3
10407 사회 편의점 '24시간 영업' 포기 속출..이달부터 심야 중단 더 쉬워졌다 아시아경제 04.18 3
10406 사회 "베트남전 민간인 학살, 한국 정부가 진상규명·사과해야" 연합뉴스 04.18 4
10405 사회 전세 재계약 앞둔 집주인들 '안절부절'.."역전세난 실감" 뉴스1 04.18 3
10404 사회 오피스텔서 20대 남녀 추락사..여성 심폐소생 중 남성 추락(종합) 연합뉴스 04.17 7
10403 사회 [단독]국립중앙의료원 간호사, 병원화장실서 숨진채 발견 뉴시스 04.17 8
10402 사회 부산시장 민주 오거돈 45.3%, 한국 서병수 26.4% [리얼미터] 연합뉴스 04.17 5
10401 사회 머리 깎고 입대했더니 귀가하라? 주간경향 04.17 5
10400 사회 '청문회 위증 논란' 조여옥 대위, 처벌 가능하다 헤럴드경제 04.17 6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