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집서 하반신 마비된 5살 아이..막막한 현실

<앵커>

한 어린이집 교사가 보는 앞에서 5살 남자아이가 이 의자에 앉다가 넘어져서 하반신이 마비됐습니다. 어른용 의자죠. 이젠 이렇게 척추가 손상돼서 병원 침대에서 앉아서 지내고 있는데요, 담당 교사가 입건되긴 했지만, 이 아이에 현재와 미래가 너무 막막합니다. 병원비도 생활비도 없는 형편입니다.

민경호 기자입니다.

<기자>

사고가 있었던 건 지난 7월 2일 낮, 경기도 화성의 한 어린이집에서였습니다.

보육교사한테 불려간 5살 김 모 군이 교사의 지시에 따라 의자에 앉으려다 엉덩방아를 찧었습니다.

그때부터 아이가 다리를 전혀 쓰지 못하게 되자, 아이 엄마와 어린이집은 한 대학병원 정형외과로 아이를 데려갔습니다.

[해당 어린이집 원장 : (대학병원 의사가) 나중에 애가 문제가 있으면 자기한테도 책임이 있는데 데리고 가라고 하겠느냐고, 시간 지나면 괜찮지 않을까(하니), 오지 말라고 (했다).]

하지만 엿새가 지나도록 아이가 걷지를 못하자 같은 병원 신경외과로 옮겨졌고 그때서야 척수 손상이 심해 하반신이 마비됐다는 진단을 받았습니다.

그 뒤 넉 달째 치료를 받고 있지만 불어나는 치료비가 문제입니다.

어린이집에서 초기 치료비 4백만 원을 우선 댔지만, 그 뒤 병원비 6백만 원이 밀려 있는 상태입니다.

컨테이너 집에서 아이와 둘이 어렵게 사는 47살 엄마는 30만 원 하는 월세도 못 내고 있는 처지입니다.

이웃들이 최근 기초생활수급 신청을 해준 덕에 월 24만 원 하는 지자체 긴급 지원을 일단 석 달은 받게 됐습니다.

하지만 꼼짝도 하지 않는 김 군의 하반신을 되살릴 길은 막막하기만 합니다.

[김 군 : 집에 가서 축구하고 공놀이 시합하고 싶어요.]

민경호 기자ho@sbs.co.kr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580 문화 [편집국에서] 아빠의 일관된 무관심 / 권혁철 한겨레 2016.01.03 818
1579 정치 김한길 나가고 김병관 들어온 날..논쟁으로 어수선한 野 연합뉴스 2016.01.03 411
1578 국제 '억만장자 서평가' 빌 게이츠..그가 즐겨 읽는 책은 중앙일보 2016.01.03 427
1577 사회 이혼한 엄마, 딸 상속재산 몰래 처분했다면.. 한국경제 2016.01.03 635
1576 사회 프랑스 출국 전 200억 건물 내놓은 정명훈..한국 떠나려? JTBC 2016.01.02 931
1575 정치 "여론조사 못 믿겠다" 임내현 의원, 시민단체 수사 의뢰 JTBC 2016.01.02 622
1574 정치 올바른 용단? "반기문 발언, 위안부 할머니들께 재 뿌려" JTBC 2016.01.02 784
1573 정치 김한길계 빠지는 자리, 박원순계가 채우나 MBN 2016.01.02 910
1572 사회 '친일' 행적 지우고 '작품성'만 평가? 과거사 미화 우려 JTBC 2016.01.02 749
1571 경제 [봉기자의 호시탐탐] 자동차 렌트, 교통사고 나면 누가 책임?.. 하루 대여료 1만원짜리 렌터카의 진실 쿠키뉴스 2016.01.02 865
1570 경제 투기꾼만 키웠나? 아파트 2주택이상자 급증 경향신문 2016.01.02 669
1569 경제 겨울옷 안 팔리자 벽두부터 바겐세일 채널A 2016.01.02 785
1568 사회 [단독]"'빗자루' 전에도 발로 교사 차고 욕설" 채널A 2016.01.02 565
1567 정치 천정배-정동영 순창서 회동..鄭 "듣기만 했다" 연합뉴스 2016.01.02 714
1566 사회 이혼 후 남편 몰래 혼인 신고..무효? 유효? 노컷뉴스 2016.01.01 1396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