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어준 "지금도 댓글부대 운영돼..'옵션열기' 검색해봐라"

머니투데이 0 161 2017.12.06 20:45
방송인 김어준 /사진=김휘선 기자

방송인 김어준이 아직 댓글부대가 운영되고 있다며 그 증거로 '옵션열기'를 지목했다.

7일 오전 김어준은 TBS교통방송 '김어준의 뉴스공장'에서 "아직도 댓글부대가 운영되고 있다는 의혹이 있다"며 제보 받은 내용을 공개했다. 즉 포털 사이트 등에서 '옵션열기'를 검색어로 검색하면 문재인 정부를 비판하는 내용의 댓글이 나온다는 것.

그는 "특정 프로그램을 통해 지시를 받아 활동하는 댓글 부대 소속원들은 '옵션열기'라는 글자를 지우지 못하고 댓글을 남겼다"면서 "각종 기사에 달린 댓글 중 '옵션 열기'라는 단어가 포함된 댓글이 주르륵 나온다"고 지적했다.

그는 "지령을 내리는 프로그램이 있는 것으로 추측되는데, '옵션 열기'를 삭제하고 복사해서 댓글을 달아야하는데 이 같은 실수를 한 것으로, 컴퓨터에 익숙하지 않은 고연령대 노년층이 댓글부대일 가능성이 높다"고 덧붙였다.

트위터에서 '옵션 열기'를 검색한 화면 캡처.

실제 해당 검색어로 검색하면 "특검 '朴은 블랙리스트 공범…조윤선도 개입했다'"는 제목의 기사에 "옵션 열기 개돼지들에게 또 적폐 꿀꿀이죽 한바가지 때거지처럼 달려드는 꼬라지"(alph****)라고 남긴 댓글이나, "박근혜, 삼성 갤럭시 어플도 직접 챙겼다"라는 제목의 기사에 "옵션 열기 치졸한 빨갱이들 대통령으로서 대한민국 국민의 먹거리인 스마트폰의 다양한 기능을 위해 규제를 푼 것도 죄가 되냐? 쓰레기 국민들 빨갱이 치하에서 뱃속에 괴물기생충 가득넣고 수령님 외치며 살 날이 머지 않았다!"(bioo****)라고 남긴 댓글 등이 나온다.

그는 그러면서 "지금 당장 옵션 열기를 검색해보시라. 댓글부대를 누가 운영하고 누구 돈으로 한 것인지 적폐 관련 수사가 끝나면 이것도 수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재은 기자 jennylee11@mt.co.kr

Comment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2763 사회 中 "北에 돈 보내지 마라"..대북 강경 선회한 듯 KBS 11.13 4
12762 사회 "양진호, 압수수색 미리 알고 대비"..내부자 폭로 나왔다 SBS 11.13 5
12761 사회 [여기는 중국] 땔감으로 쓰던 나무, 알고보니 억대 최고급 목재 서울신문 11.13 5
12760 사회 김병준도 나가라?..한국당, '도로 새누리당' 기로에 MBC 11.13 4
12759 사회 도피 중에도 '매월 450만 원 군인연금'..막을 방법 없나? SBS 11.13 4
12758 사회 '보헤미안 랩소디'가 방황하는 20대에게 미친 영향 오마이뉴스 11.13 4
12757 사회 국민연금 보험료 아닌 '기초연금 올려 노후소득 확대' 추진 SBS 11.13 3
12756 사회 제주 새별오름 한가운데 쓰인 'JESUS JEJU'..관광객 '황당' 뉴시스 11.13 3
12755 사회 주사 맞고 사망한 초등생..의사 "증상 맞게 주사 처방했다"(종합) 연합뉴스 11.13 3
12754 사회 쌍둥이 세 부녀의 반격 "시험지에 답 적었다면 왜 100점 아닌 98점인가" 중앙일보 11.12 8
12753 사회 김무성, 이언주 '부산 영도' 출마설에 "누구든 상의하면 잘 도와줄 생각" 경향신문 11.12 7
12752 사회 세계 반도체 순위..삼성 1위 굳히고 SK하이닉스 3위로 오른다 한겨레 11.12 7
12751 사회 당뇨병은 '혼자' 오지 않는다..고혈압·고지혈증 물고 들어와.. 헤럴드경제 11.12 6
12750 사회 [단독]서울 종로구 중학교서 교실 바닥 흔들려 학생들 대피 뉴시스 11.12 7
12749 사회 [인터뷰] 화장 지운 뷰티 유튜버 "나는 예쁘지 않습니다" 노컷뉴스 11.12 8
Service
등록된 이벤트가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글이 없습니다.
Comment
글이 없습니다.
Banner
등록된 배너가 없습니다.
000.0000.0000
월-금 : 9:30 ~ 17:30, 토/일/공휴일 휴무
런치타임 : 12:30 ~ 13:30

Bank Info

국민은행 000000-00-000000
기업은행 000-000000-00-000
예금주 홍길동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